"초미세먼지 장기간 노출은 당뇨병 위험 ↑"

김문수 기자 / 기사승인 : 2019-03-12 08:16:07
  • -
  • +
  • 인쇄

오랫동안 초미세먼지(2.5µm보다 작은 것)에 노출될 경우 당뇨병에 걸릴 위험이 높아진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지금까지 공기 오염과 당뇨병 발생 간의 연관성은 다른 나라보다 초미세먼지 농도가 높은 중국을 비롯한 개발도상국에서도 그다지 보고되지 않았다.

 

▲ 11일 오랫동안 중국 의학연구원 산하 후와이 병원과 미국의 에모리 대학의 연구진들이 초미세먼지에 노출되면 당뇨병에 걸릴 위험이 높아진다는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2018년 11월14일 중국 베이징 도심 도로전광판에 여러 고속도로가 폐쇄됐다는 문구가 게시돼 있다. 이날 베이징은 2018년 겨울 들어 첫 번째 심각한 스모그로 비상에 걸렸다. [AP 뉴시스]


초미세먼지 장기 노출과 당뇨병 발생 간의 관계를 8만8000명이 넘는 중국 성인들로부터 수집한 자료를 바탕으로 분석해냈다.

 

이번 연구는 11일 환경 연구지(Environment International)에 게재됐다.

연구 결과 장기 초미세먼지의 농도가 ㎥당 10 마이크로그램 증가하면 양자간의 관련성이 15.7% 높아지는 것으로 나왔다. 

초미세먼지가 중국 내 당뇨병 발생의 중요한 위험 요인임이 밝혀져 공기 질을 지속적으로 개선하면 급증하는 중국의 당뇨병 발생을 감축시킬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UPI뉴스 / 김문수 기자 moonsu44@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류현진 역전타 치며 시즌 7승 거둬

LA다저스의 류현진이 역전 결승타를 치며 시즌 7승째(원정 2연승)를 거뒀다.류현진은 26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니아 피츠버그의 PNC파크에서 열린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와의 경기에서6이닝 10피안타3삼진 2 자책을 기록하며기분좋은 승리를 거뒀다. 이날 경기에서도 볼넷을 내어주지 않는 제구력을 뽐냈다.류현진은 1회초 공격에서 선두타자 피더슨의 2루타로 포문을...

한국, 우승후보 포르투갈에 0-1 석패

한국 20세 이하 (U-20) 축구대표팀이강력한 우승후보 포르투갈에 0-1로 아쉽게졌다.한국 대표팀은 26일(한국시간) 새벽 폴란드 비엘스코-비아와 스타디움에서 끝난2019 국제축구연맹 U-20 월드컵 조별리그 F조 예선 1차전서 포르투갈에 0-1로 무릎을 꿇어 아쉬움을 남겼다.강력한 우승후보 포르투갈을 맞아 3-5-2 전술로 맞선 한국은 경기 시작부터 상...

포브스 "류현진, MLB 올스타전 선발 출전 가능"

LA 다저스 류현진(32) 선수가 올스타전에, 그것도 선발 투수로 나갈 수 있다고 포브스가 분석했다.미국 경제전문 매체 포브스는 23일(현지시간) "류현진은 7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아낸다. 8이닝, 9이닝 동안에도 탈삼진과 볼넷 하나 허용하지 않는다"면서 "결코 쉬운 일은 아니지만, 류현진은 시즌 초 석 달간 9번의 선발 등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