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이상 개를 팔지 않습니다"…日 애견숍의 이유 있는 '변심'

강이리 기자 / 기사승인 : 2019-03-27 10:38:52
  • -
  • +
  • 인쇄
오키나와의 한 숍, '동물 양도 시스템' 마련

일본 오키나와 소재의 애견숍이 4월부터 동물보호단체에서 관리하는 동물 입양을 돕기로 해 화제가 되고 있다.

27일 오키나와 타임스에 따르면 애견숍 '팜'은 동물 판매를 중단했다. 대신 보호단체의 동물을 데려와 키워 입양을 돕는 새로운 '동물 양도 시스템'을 도입했다. 최근에는 시범사업으로 개와 고양이 6마리를 데려와 기르고 있다.  

 

이 애견숍 사장인 나카무라는 "일본에서 전국적으로 시행되고 있는 '개와 고양이의 안락사 제로 프로젝트(Zero Project)'에 감명을 받아 작년부터 개와 고양이의 판매를 중단했다"고 밝혔다.

 

▲ 일본 오키나와의 애견숍 '팜'은 반려동물을 판매하는 대신 보호동물을 데려와 기르고, 이들을 입양 희망자들에게 보내는 프로그램을 기획했다. 사진은 팜이 보호하고 있는 강아지 중 하나. ['팜' 웹사이트 캡처]

이 숍에서는 이전에도 주 1회 '입양의 날'을 마련한 바 있다. 이제는 새 시스템의 도입으로 입양을 원하는 사람은 수시로 보호동물을 만날 수 있다. 또 온라인에서 입양을 할 수 있는 방법도 개발 중이다.

입양 희망자들은 일정 기간을 가진 후 보호동물을 가족으로 맞이하게 된다. 그동안 희망자는 숍에서 주최한 올바른 입양 문화를 장려하는 '반려동물 세미나' 등에 참석해야 한다.

 

애견숍 측은 "보호개와 고양이의 매력을 알리고 생명을 소중히 하는 가게가 되고 싶다"며 "방문객과 동물보호단체의 중간다리 역할을 하게 돼 기쁘다"고 밝혔다.

 

UPI뉴스 / 강이리 기자 kylie@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류현진 역전타 치며 시즌 7승 거둬

LA다저스의 류현진이 역전 결승타를 치며 시즌 7승째(원정 2연승)를 거뒀다.류현진은 26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니아 피츠버그의 PNC파크에서 열린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와의 경기에서6이닝 10피안타3삼진 2 자책을 기록하며기분좋은 승리를 거뒀다. 이날 경기에서도 볼넷을 내어주지 않는 제구력을 뽐냈다.류현진은 1회초 공격에서 선두타자 피더슨의 2루타로 포문을...

한국, 우승후보 포르투갈에 0-1 석패

한국 20세 이하 (U-20) 축구대표팀이강력한 우승후보 포르투갈에 0-1로 아쉽게졌다.한국 대표팀은 26일(한국시간) 새벽 폴란드 비엘스코-비아와 스타디움에서 끝난2019 국제축구연맹 U-20 월드컵 조별리그 F조 예선 1차전서 포르투갈에 0-1로 무릎을 꿇어 아쉬움을 남겼다.강력한 우승후보 포르투갈을 맞아 3-5-2 전술로 맞선 한국은 경기 시작부터 상...

포브스 "류현진, MLB 올스타전 선발 출전 가능"

LA 다저스 류현진(32) 선수가 올스타전에, 그것도 선발 투수로 나갈 수 있다고 포브스가 분석했다.미국 경제전문 매체 포브스는 23일(현지시간) "류현진은 7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아낸다. 8이닝, 9이닝 동안에도 탈삼진과 볼넷 하나 허용하지 않는다"면서 "결코 쉬운 일은 아니지만, 류현진은 시즌 초 석 달간 9번의 선발 등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