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장마라더니 다시 무더위…오늘 오후 대부분 그쳐

장한별 기자 / 기사승인 : 2019-06-27 09:20:24
  • -
  • +
  • 인쇄

목요일인 27일 전국이 장마전선의 영향을 받다가 점차 벗어나겠다. 낮에는 기온이 크게 올라 무더운 날씨가 예상된다.


▲ 부산지역에 올해 첫 장맛비가 내린 지난 26일 오후 해운대구 벡스코 야외광장을 찾은 시민들이 우산을 쓴 채 걸어가고 있다. [뉴시스]

기상청에 따르면 9시 현재 남부지방, 일부 경기동부, 충청도와 강원도에는 비가 내리는 곳이 있다. 호우특보가 발효 중인 경남과 경북 남동부에는 시간당 10~20mm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서울을 포함한 그 밖의 전국에는 오후 3까지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아침 최저기온은 19~23도, 낮 최고기온은 24~32도의 기온분포를 보이겠다. 낮에는 서울 31도, 춘천 32도, 대구 30도까지 오르는 등 무더운 날씨가 예상된다.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 단계를, 자외선과 오존 농도도 '보통' 단계를 보이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상에서 0.5~2m로 일겠고, 남해와 동해상에서 1~3m로 높게 일겠다. 남해상과 동해상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 번개가 치는 곳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오는 29일까지 대부분 해상에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을 전망이다.


UPI뉴스 / 장한별 기자 star1@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도움 안되는 다저스 불펜, 류현진 승리 또 날렸다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2·LA 다저스)이 후반기 첫등판에서 7이닝동안 호투를 펼치고도구원투수 난조로 시즌 11승을 올리는데 실패했다.​류현진은 15일(한국시간) 미국 매사추세츠주 보스턴의 펜웨이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MLB) 보스턴 레드삭스와의 원정경기에 선발등판, 7이닝 2실점(8피안타 1볼넷 6탈삼진)으로 호투를 펼치고 마...

'테이프 트레이닝복' 입은 수영 대표팀

2019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우하람(21·국민체육진흥공단)이 입은 트레이닝복 등 부분에는 KOREA라는 국가명이 보이지 않았다. 대신 회색 테이프 여러 겹이 붙어있었다.자국의 국가명이 박힌 트레이닝복을 입고 있던 다른 나라 선수들과 달리 우리 선수들은 A사 로고가 박힌 트레이닝복을 입고 있었던 것. 이 어처구니 없는 해프닝의배경에는 대한수영연맹의 안일한...

조코비치, 페더러 꺾고 윔블던 우승

노박 조코비치(32·세르비아·세계 랭킹 1위)가 로저 페더러(38·스위스·3위) 윔블던 테니스 2연속 우승을 차지했다.조코비치는 지난 14일 밤 10시(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 윔블던의 올잉글랜드클럽 센터 코트에서 열린 2019 윔블던 테니스 남자 단식 결승전에서 페더러에게 세트스코어 3-2(7-6<5> 1-6 7-6<4> 4-6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