샌프란시스코, 내년부터 전자담배 판매 금지

장기현 기자 / 기사승인 : 2019-06-26 09:26:31
  • -
  • +
  • 인쇄
제조·판매·유통 금지…내년초 시행 예정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시가 미국 주요 도시 중 최초로 전자담배를 판매하지 못하는 법안을 통과시켰다고 CNN 등 외신들이 2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 감리위원회(Board of Supervisors)가 25일(현지시간) 전자담배의 제조와 판매, 유통을 금지하는 조례안을 만장일치로 승인했다고 CNN 등 외신들이 보도했다. 사진은 지난 17일 샌프란시스코에서 전자담배를 피고 있는 조슈아 니(24)와 프리츠 라미레스(23). [뉴시스]


보도에 따르면 샌프란시스코 감리위원회(Board of Supervisors)는 이날 전자담배의 제조와 판매, 유통을 금지하는 조례안을 만장일치로 승인했다.

조례는 미 식품의약국(FDA)의 허가를 받지 않는 전자담배 제품에 대해 판매·유통을 금지하는 것을 골자로 하고 있다. 현재 시판 중인 전자담배 중에 FDA 승인을 받은 제품은 없기 때문에, 사실상 모든 제품을 금지하는 셈이다.

뿐만 아니라 시 소유 건물에 입주해 전자담배를 제조하는 것을 금지하는 규정도 담겼다. 이는 미국 최대 전자담배회사인 '줄 랩스(Juul Labs)' 본사가 샌프란시스코 시 소유 건물에 입주해 있어 사실상 '줄'을 퇴출하려는 것 아니냐는 분석도 나온다.

런던 브리드 샌프란시스코 시장이 10일 이내에 조례에 서명하겠다고 밝힘에 따라, 조례는 서명 7개월 뒤인 2020년 초부터 시행될 것으로 보인다.


UPI뉴스 / 장기현 기자 jkh@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라멜라 선제골' 토트넘, 유벤투스에 1-0으로 전반 종료

토트넘이 에릭 라멜라의 선제골에 힘입어 유벤투스에 1-0으로 앞선 채 전반전을 마쳤다.토트넘과 유벤투스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에서 맞붙였다.토트넘과 유벤투스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에서...

토트넘 vs 유벤투스 라인업 공개…손흥민·호날두 선발

토트넘 홋스퍼와 유벤투스의 대결 선발 라인업이 공개됐다.토트넘과 유벤투스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 경기를 1시간여 앞두고 선발 라인업을 공개했다.토트넘은 골키퍼로 파울로 가자니가를 내세웠고 조지우, 탄간가, 알더바이럴트, 워커-피터스, 해리 윙크스, 스킵, 손흥민, 델레...

창 호날두 VS 방패 조현우, 시원하고 짜릿하게 즐기는 방법

"세계 최고 축구스타의 플레이를 눈앞에서 보듯 즐겨라."12년 만에 방한하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를 비롯해 팬들의 직접 투표로 선정된 포지션별 한국 최고의 스타 플레이어 조현우, 이동국, 박주영 등의 경기 모습을 큰 화면으로 생생하게 즐길 수 있게 됐다. 라이프시어터 메가박스(대표 김진선)가 오는 2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팀 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