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용납 못 할 군사적 도발" 한미훈련 마지막 날에도 비난

이민재 기자 / 기사승인 : 2019-08-20 10:54:06
  • -
  • +
  • 인쇄
노동신문 "연합지휘소훈련은 침략하기 위한 적대 행위"
"어리석은 행위의 대가를 뼈저리게 치르게 될 것"

북한은 한미 연합지휘소훈련' 마지막 날인 20일 "용납하지 못할 군사적 도발"이라며 한미훈련을 북침연습이라며 비난을 이어갔다.


▲ 지난해 6월 12일 오전 카펠라 호텔에서 북한 김정은 위원장과 미국 트럼프 대통령이 만나 악수를 나누고 있다. [뉴시스]

노동신문은 이날  '연합지휘소훈련의 허울은 벗겨졌다'는 제목의 논평을 내고 "남조선호전광들이 미국과 함께 벌여놓은 연합지휘소훈련은 우리를 침략하기 위한 공공연한 적대 행위이며 용납 못 할 군사적 도발"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호전광들은 이번 전쟁 연습에 대해 '실제 병력과 장비의 기동이 없는 지휘소훈련'이라고 변명하고 합동군사연습의 명칭을 변경하는 놀음도 벌였다"며 "그러나 미사여구나 늘어놓고 간판이나 바꾼다고 하여 침략적이며 도발적인 성격이 달라지는 것은 결코 아니다"라고 지적했다. 한미 군 당국이 북한을 자극할 가능성을 고려해 훈련 명칭에서 '동맹' 표현을 뺀 것을 전쟁의 목적을 숨긴 기만행위로 본 것이다.

신문은 특히 이번 훈련에 수복 지역에 대한 '안정화 작전'이 포함됐다며 "이것은 연합지휘소훈련이 공화국에 대한 침공과 압살을 목적으로 한 극히 도발적인 불장난 소동이라는 것을 실증해주고 있다"고 강조했다.

또 "남조선군부 호전 세력은 우리의 거듭되는 경고에도 불구하고 최신 무장 장비 도입에 기승을 부리면서 한편으로는 전쟁 연습 소동을 끊임없이 벌이며 정세 악화를 부추겼다"며 "그 어리석은 행위의 대가를 뼈저리게 치르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신문은 '또다시 가해지는 상전의 방위비분담금 증액압박'이라는 제목의 해설을 통해 방위비분담 협상을 "미국의 강도적 요구"로 규정했다. 아울러 이를 받아들이는 한국 정부를 비난했다. 노동신문은 "방위비분담금 증액요구는 남조선을 저들의 탐욕을 채워주는 수탈의 대상으로, 제 마음대로 빼앗아내고 부려먹을 수 있는 노복으로밖에 여기지 않는 상전의 심보"라고 주장했다.


이어 "증액요구가 날로 거세지는 것은 역대 남조선집권자들의 굴욕적인 대미 추종 행위가 초래한 것"이라며 "남조선집권자들이 민족적 자존심도 없이 인민들의 혈세를 침략군에게 섬겨 바치며 잔명을 부지하고 동족 대결을 심화시킨 것은 천추에 용납 못 할 매국 반역행위"라고 비난했다.


UPI뉴스 / 이민재 기자 lmj@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손흥민 1도움' 토트넘, 레스터 시티에 1-2 역전패

토트넘 홋스퍼가 손흥민의 1도움에도 불구하고 레스터 시티에 역전패했다.토트넘은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에서 홈팀 레스터 시티를 상대로 1-2로 졌다.이로써 토트넘은 최근 원정 경기 2무 7패로9경기 연속 원정 무승의 부진을 기록했다. 레스터 시티...

'케인 선제골' 토트넘, 레스터 시티에 1-0 앞선 채 전반종료

토트넘 홋스퍼가 레스터 시티에 1-0으로 앞선 채 전반전을 마쳤다.토트넘은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에서 홈팀 레스터 시티를 상대해 전반전을 1-0으로 마무리했다.초반부터 치열한 공방을 주고받던 양 팀 중 레스터가 먼저 웃는 듯했다. 전반 16분...

'손흥민 선발' 토트넘 vs 레스터 시티 라인업 공개

토트넘 홋스퍼와 레스터 시티의 맞대결 라인업이 공개됐다.토트넘과 레스터 시티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 경기를 펼친다.이날 경기 한 시간여를 앞두고 양 팀은 선발 출전 선수 명단을 선보였다. 원정팀 토트넘의 골키퍼 장갑은파울로 가자니가가 끼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