휘발유 값 2주 연속 하락…지난주보다 7.4원↓

김이현 기자 / 기사승인 : 2019-06-15 10:27:10
  • -
  • +
  • 인쇄
6월 둘째 주 휘발유 값 ℓ당 1527.7원
가장 비싼 곳은 '제주'… ℓ당 1615.5원

전국 휘발유·경유 값이 4개월 만에 하락으로 돌아선 이후 내림세를 이어가고 있다.


▲ 전국 휘발유·경유 값이 전주 대비 큰 폭 하락하면서 내림세를 유지하고 있다. [뉴시스]


15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6월 둘째 주 전국 주유소 보통 휘발유 판매가격은 ℓ당 1527.7원으로 나타났다. 이는 전주 대비 7.4원 하락한 수준으로 하락세가 다소 가팔라졌다. 자동차용 경유도 전주보다 7.2원 내린 ℓ당 1389.6원을 기록하며 하락세를 유지했다.

지역별 휘발유 가격이 가장 비싼 곳은 제주였다. 전주 대비 0.1원 내린 ℓ당 1615.5원으로 줄곧 최고가 지역으로 꼽혀왔던 서울을 제쳤다. 이어 서울(1613원), 경기(1536원), 강원(1536원), 충북(1535원)순이었다.

가장 저렴한 지역으로는 ℓ당 1505.1원을 기록한 광주였다. 최고가 지역 판매가격 대비 110.4원 낮은 수준이다.

상표별 휘발유 판매가격은 알뜰주유소가 ℓ당 1504.2원으로 가장 저렴했다. 가장 비싼 곳은 SK에너지로 ℓ당 1540.5원을 기록했다.
 

석유공사 관계자는 "국제유가는 호르무즈 해협 인근 유조선 피격발생 등 중동 위기 재점화, 석유수출국기구(OPEC)의 5월 원유생산 감소 영향으로 상승했지만, 미 원유재고 증가는 상승폭을 제한했다"고 말했다.


UPI뉴스 / 김이현 기자 kyh@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회색 머리' 류현진, 뉴욕 메츠 상대로 7이닝 무실점 호투

류현진이 뉴욕 메츠와의 경기에서 7이닝 무실점을 기록하며 최근 부진을 떨쳐냈다.류현진은 15일(한국시간) 미국 뉴욕 시티필드에서 열린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뉴욕 메츠와의 방문 경기에 선발 등판해 7이닝 동안 안타 2개를 허용하고, 볼넷 없이 삼진 6개를 잡아 무실점으로 역투했다. 이번 경기를 통해 류현진은 평균자책점(ERA)을 2.45에서 2.3...

'MOM 손흥민' 토트넘, 크리스탈 팰리스에 4-0 대승

토트넘 홋스퍼가 손흥민의 대활약에 힘입어 크리스탈 팰리스를 4-0으로 압도했다.​토트넘은 14일 밤 11시(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5라운드에서 크리스탈 팰리스를 상대로 4-0으로 승리해 승점 3점을 챙겼다.이로써 시즌 초반 리그 중위권에 있던 토트넘은 승점 8점으로 3위로 반...

'손흥민 멀티골' 토트넘, 크리스탈 팰리스에 4-0 리드 [전반종료...

손흥민의 멀티골에 힘입어 토트넘 홋스퍼가 크리스탈 팰리스를 4-0로 리드했다.​토트넘은 14일 밤 11시(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5라운드에서크리스탈 팰리스를 상대로 전반전부터 4-0으로 앞섰다.이날 손흥민은 시즌 마수걸이골과 2호골까지 성공시켜며 득점포를 가동했다. 선제골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