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미래 "靑 5·18 위원 재추천 요청은 적절"

김광호 기자 / 기사승인 : 2019-02-12 16:01:56
  • -
  • +
  • 인쇄
권은희 "권태오, 이동욱은 5·18 특별법 자격요건 없어"
하태경 "靑, 민주당 추천 인사에 대한 입장도 밝혀야"

바른미래당은 지난 11일 청와대가 한국당 추천 5.18 진상규명위원 가운데 두 명의 재추천을 요구한 것에 대해 "적절한 법적 판단으로 환영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 1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바른미래당 제31차 원내대책회의에서 권은희(오른쪽) 정책위의장이 모두발언하고 있다. 왼쪽은 하태경 최고위원. [뉴시스]

 

바른미래당 권은희 정책위의장은 12일 원내정책회의에 참석해 "5·18 진상규명특별법은 자격요건으로 법조인, 인권 전문가 등을 규정하고 있는데, 한국당이 추천한 권태오, 이동욱 씨는 해당하는 바가 없다"며 "청와대의 적절한 법적 판단"이라고 말했다.

권 의장은 또 "한국당은 청와대의 판단을 존중해야 한다"고 말하고 "청와대도 진상규명위원회의 활동이 좌초되지 않도록 한국당에 관련 내용을 충실하게 설명하는 정치력을 발휘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채이배 원내부대표도 "문재인 대통령의 결단에 환영의 박수를 보낸다"고 말하면서 "한국당은 대통령의 요구대로 자격 요건을 갖춘 인사를 조속히 재추천하되, 추천할 인사가 없다면 추천권 자체를 반납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하태경 최고위원 역시 "대통령이 5·18 진상규명위원 2명의 임명을 거부한 것은 잘한 일로, 한국당은 청와대의 결정에 대해 항의가 아니라 사과를 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는 다만 "이제 청와대는 민주당이 추천한 인사 가운데 송선태 전 5·18 기념재단 상임이사와 이윤정 5월 민주여성회장에 대해서도 입장을 밝혀야 한다"고 지적했다.

하 최고위원은 "이 두 분은 5·18 당시 구속됐던 피해 당사자인데, 피해 당사자가 조사위원으로 참가하지 않는 것은 상식이다"면서 "만약 한국당 추천 인사는 거부하고 민주당 추천 인사들은 용인한다면 5·18 조사위는 출범과 동시에 사망선고를 받을 것"이라고 쓴소리를 했다.

 

UPI뉴스 / 김광호 기자 khk@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이슈 Zip

인물

+

만평

+

스포츠

+

리버풀 vs 뮌헨,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0-0 무승부

리버풀과 뮌헨이 챔스 16강 1차전에서 비겼다. 뮌헨의 정우영은 출전 명단에서 제외된 채 벤치에 머물렀다.20일 오전 5시(이하 한국시간) 영국 리버풀에 위치한 안필드에서 열린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에서 리버풀과 바이에른 뮌헨이 0-0으로 경기를 마쳤다.이날 양 팀은 중원 볼 다툼으로 치열한 경기 양상을 보였다....

맨유, 첼시 2-0 제압하고 FA컵 8강 진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첼시를 제압하고 FA컵 8강에 진출했다.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이 이끄는 맨유는 19일 오전 4시 30분(이하 한국시간) 영국 런던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열린 2018-2019 잉글랜드 FA컵 16강 원정에서 첼시를 상대해 2-0으로 승리했다.초반부터 양 팀이 팽팽하게 맞선 가운데 전반 31분 선제골이 나왔다. 맨유의 폴 포그바가 상대...

중국, 죽기살기로 '축구 굴기'

중국 정부가 축구 굴기를 외치며 사생결단으로 나서고 있다. 시진핑 주석은 말한다. 월드컵에서 우승해야 진정한 스포츠 강국이라고. 중국은 올림픽의 다양한 종목에서 세계 1위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다. 미국을 오래 전에 정상에서 끌어내렸다. 국제 스포츠계 상당수의 종목에서도 독주가 시작됐다. 14억 인구에서 수많은 스타급 선수가 나오고 있다. 상상 못할 정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