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미래, 패스트트랙 또 불발…'제3지대론' 놓고 격론

김광호 기자 / 기사승인 : 2019-04-18 16:19:38
  • -
  • +
  • 인쇄
김관영 "홍영표, 패스트트랙 합의안 번복…의총 논의 무산"
비공개 의총서 "손 대표 물러나라" vs "예의 지켜라" 고성
박주선 "손 대표도 제3지대론에 공감"…유승민은 반대입장

최고위원 3명이 지도부 총사퇴를 요구하며 당무를 거부하는 등 내홍이 격화하고 있는 바른미래당이 18일 의원총회에서 선거법 개정안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지정 여부 등에 대해 논의했으나 결론을 도출하지 못했다.


▲ 18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바른미래당 의원총회가 끝난 뒤 손학규 대표와 김관영 원내대표가 회의장을 떠나고 있다. [뉴시스]


바른미래당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비공개 의원총회를 열고 선거법·공수처법 패스트트랙 지정 동의 여부를 표결로 결정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당대표 퇴진과 민주평화당과의 당 대 당 통합을 전제로 한 '제3지대론'에 대해 격론을 벌여 표결이 또 다시 무산됐다.


김관영 원내대표와 일부 국민의당 출신 의원들은 '과반 표결'에 찬성하는 입장을 보인 반면, 유승민 의원 등 바른정당 출신 의원들 대부분은 과반 표결 방식에 강력하게 반대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 원내대표는 의총이 끝난 뒤 기자들과 만나 "선거법 패스트트랙 지정이 재적의원 3분의 2 이상 동의를 필요로 하는지, 일반적인 의원총회의 의결정족수인 재적의원 2분의 1 이상 동의를 필요로 하는 상황인지에 대한 의원들의 의견이 다르다"며 "적절한 방법을 통해 명확한 해석을 내려 해결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소위 최종합의안이라고 말씀드린 안에 대해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가 부인하는 발언을 했고, 바른미래당 내에 패스트트랙에 부정적 견해를 가진 의원님들이 이 발언에 대해 집중적으로 문제제기 해주셨다"면서 "최종 협상 내용, 합의사항을 전제로 패스트트랙이 진행될 것인지 여부를 논의해야 하는데 최종 합의내용 자체가 상대 당에서 번복하는 문제가 나와서 (오늘 의총에선) 더이상 논의를 진행하지 않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이날 의총에선 최근 일부 호남 지역 의원들이 주장한 평화당과의 당 대 당 통합 등 '제3지대론'을 놓고도 격론이 오간 것으로 전해졌다.

당원권 1년 정지 징계를 받은 이언주 의원은 의원총회에 '참관인' 자격으로 참석했으며, 참석에 앞서 의총장 출입을 막는 당직자들과 실랑이가 벌어지기도 했다.

 

이언주 의원이 회의 도중 손 대표에게 "당 대표를 그만두라"고 요구하자 임재훈 의원은 "이언주 의원은 최소한의 예의를 지키라"며 맞섰고, 김관영 원내대표도 "(징계 받은) 이언주 의원은 발언권이 없다. 참관만 허락한다"며 제지했다.

지상욱 의원은 "당이 엉망인데 현안 토의는 의미없다. 제3지대 신당창당은 절대 안 된다"며 손 대표와 박주선 의원의 각성을 촉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어 유승민 전 대표도 "평화당과의 통합론에 반대한다"며 박주선 의원의 해명을 요구하자, 박 의원은 "유승민 의원의 논리를 이해할 수 없다"며 비판했다.

 

박 의원은 의총 도중 기자들과 만나 "바른미래당이 제대로 역할을 못하고 있으니 제3지대에서 빅텐트를 쳐서 중도·민생 위주로 정치하려는 사람을 전부 규합해 새출발 하려는데 우리가 역할을 해야 한다"며 "빅텐트 안에 평화당을 수용 못할 이유가 없다고 생각한다. 손 대표도 제3지대론 빅텐트에 공감한다"고 말했다.


유의동 원내수석부대표는 "저는 기본적으로 선거제도에 패스트트랙을 도입하는 것에 대해 반대한다"며 "홍영표 (민주당)원내대표의 발언이 있었지만 충분히 바른미래당과 민주당의 논의가 완성되지 않은 상태에서 왜 자꾸 이런 것(중재안)들을 의총에 올리냐"며 불만을 나타냈다.


UPI뉴스 / 김광호 기자 khk@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류현진, 50일만에 패전…연속타자 홈런 맞아 4실점

미국 메이저리그(MLB)에서 활약하고 있는 LA다저스 투수 류현진(32)이 50일 만에 패배했다.류현진은 18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의 선트러스트파크에서 열린 2019 MLB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원정경기에 선발등판해 5⅔이닝 동안 4실점하며 시즌 3패째를 당했다. 2홈런을 포함해 6안타를 내줬으며, 1볼넷, 5삼진을 기록했다.류현진이 패전...

'손흥민 징계 결장' 토트넘, 맨시티와 2-2 무승부

토트넘 홋스퍼가 맨체스터 시티와 2-2로 비겼다.토트넘은 18일 새벽 1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맨체스터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라운드에서 홈팀 맨시티를 상대로 2-2 무승부를 거뒀다.토트넘의 손흥민은 지난 시즌 37라운드에서 퇴장당하면서 세 경기 출전 금지 징계를 받아 이날 경기까지 그라운드를 밟...

'손흥민 결장' 토트넘 vs 맨시티 라인업 공개…케인-아구에로 선발...

토트넘 홋스퍼와 맨체스터 시티가 프리미어리그 2라운드 라인업을 공개했다.토트넘은 18일 새벽 1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맨체스터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리는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라운드에서 홈팀맨시티를 상대한다.양 팀은 경기 시작 한 시간여를 앞두고 이날 선발로 출전하는 선수 명단을 공개했다.원정팀 토트넘의 골문은 골키퍼 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