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美서 '지식재산권·상표권' 침해 분쟁 잇따라

장기현 기자 / 기사승인 : 2019-06-23 14:29:32
  • -
  • +
  • 인쇄
ITC, 특허침해 관련 조사 착수
터치스크린·반도체 특허 소송
스와치와 상표권 침해 소송도

삼성전자가 최근 미국에서 터치스크린 기술특허 등 지식재산권 침해 분쟁에 잇따라 휘말린 것으로 확인됐다.

▲ 미국 국제무역위원회(ITC)는 지난 19일(현지시각) 삼성전자를 비롯해 7개 유력 IT업체를 대상으로 터치스크린 기술특허 침해에 관한 조사에 착수하기로 의결했다. 사진은 삼성전자 사옥 전경 [문재원 기자]


미국 국제무역위원회(ITC)는 지난 19일(현지시각) 삼성전자를 비롯해 7개 유력 IT업체를 대상으로 터치스크린 기술특허 침해에 관한 조사에 착수하기로 의결했다고 23일 밝혔다.


ITC 발표문에 따르면 조사 대상은 삼성전자 한국 본사 및 미국법인, 아마존, 델, HP, 레노버 중국 본사 및 미국법인, 마이크로소프트(MS), 모토로라 등 7개 업체, 9개 법인이다.

이번 조사는 아일랜드 더블린에 본사를 둔 '네오드론(Neodron)'의 제소에 따른 것으로, 네오드론은 미국에서 유통되는 일부 모바일기기, 컴퓨터, 부품 등에 적용된 터치스크린 기술이 자사의 특허 4건을 침해했다고 주장하고 있다.

이들은 ITC에 조사와 해당 제품의 수입 및 판매 중지 결정을 요청하는 한편, 텍사스주 법원 등에 특허권 침해 소송도 제기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삼성전자는 지난달 말 미국 뉴멕시코대학 이사회가 소유한 비영리단체 '서포팅 테크놀로지 트랜스퍼·캐털라이징 이코노믹 디벨로프먼트(STC)'로부터 반도체 특허 침해 혐의로 소송을 당했다.

또 스위스 시계업체 스와치 그룹은 삼성전자 스마트워치의 화면 일부가 자사의 시계와 거의 똑같다며 지난 2월 말 미국 뉴욕 남부법원에 상표권 침해 소송을 제기하기도 했다. 

이밖에 삼성전자는 지난해부터 SK하이닉스, 미국 마이크론과 함께 D램 가격 담합 의혹과 관련한 소비자 집단소송도 진행 중이다.


UPI뉴스 / 장기현 기자 jkh@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라멜라 선제골' 토트넘, 유벤투스에 1-0으로 전반 종료

토트넘이 에릭 라멜라의 선제골에 힘입어 유벤투스에 1-0으로 앞선 채 전반전을 마쳤다.토트넘과 유벤투스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에서 맞붙였다.토트넘과 유벤투스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에서...

토트넘 vs 유벤투스 라인업 공개…손흥민·호날두 선발

토트넘 홋스퍼와 유벤투스의 대결 선발 라인업이 공개됐다.토트넘과 유벤투스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싱가포르 내셔널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 인터내셔널 챔피언스컵(ICC) 경기를 1시간여 앞두고 선발 라인업을 공개했다.토트넘은 골키퍼로 파울로 가자니가를 내세웠고 조지우, 탄간가, 알더바이럴트, 워커-피터스, 해리 윙크스, 스킵, 손흥민, 델레...

창 호날두 VS 방패 조현우, 시원하고 짜릿하게 즐기는 방법

"세계 최고 축구스타의 플레이를 눈앞에서 보듯 즐겨라."12년 만에 방한하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를 비롯해 팬들의 직접 투표로 선정된 포지션별 한국 최고의 스타 플레이어 조현우, 이동국, 박주영 등의 경기 모습을 큰 화면으로 생생하게 즐길 수 있게 됐다. 라이프시어터 메가박스(대표 김진선)가 오는 2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팀 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