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25 때 함께 전사한 미군 쌍둥이 70년만에 나란히 안장

장성룡 기자 / 기사승인 : 2019-05-18 15:55:53
  • -
  • +
  • 인쇄
전투 중 행방불명 형제 유해 지난해 신원 확인

한국전쟁에서 전사한 미군 병사가 70년 만에 같은 전투에서 목숨을 잃은 쌍둥이 형제 옆에 묻혔다.

17일(현지시간) AP통신에 따르면 미국 일리노이주 출신의 존 크렙스 상병의 유해가 스털링시 캘버리 묘지에 있는 쌍둥이 형제 조지의 무덤 옆에 안장됐다.


▲ 70년 만에 쌍둥이 형제 묘 곁에 안장된 존 크렙스 상병의 생전 모습. [아미타임스(ArmyTimes)]


부모가 없는 고아였던 이들 형제는 19세 때 한국전쟁에 함께 참전했다가 1950년 7월 11일 조치원 인근에서 벌어진 전투에서 전사했다.


당시 조지는 실종된 존을 찾기 위해 전장으로 되돌아갔다가 희생된 것으로 알려졌다. 존은 이 전투 후 소재가 확인되지 않아 '전시 행방불명(MIA·Missing In Action)' 명단에 올랐다가 작년 12월 유해 DNA 검사를 통해 뒤늦게 신원이 확인됐다.

이날 쌍둥이 형제 유해 안장 의식에서는 경찰과 소방관들이 오토바이 행렬의 인도 아래 스털링 장례식장에서 묘지까지 유해 운구를 이끌었고, 의식 마지막엔 존의 여조카가 국기를 건네받았다.


미 국방부 전쟁포로·실종자 확인국(DPAA)에 따르면 한국전쟁 전투 중 행방불명자로 보고된 미군은 총 8156명으로, 이 중 494명의 신원만이 확인된 상태다.


UPI뉴스 / 장성룡 기자 jsr@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마시알 골' 맨유, 울버햄튼과 1-1 무승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울버햄튼 원더러스와 1-1로 비겼다.맨유는 20일 새벽 4시(한국시간) 잉글랜드 울버햄튼 몰리뉴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라운드에서 홈팀 울버햄튼을 상대로 1-1 무승부를 거뒀다.지난 1라운드에서 첼시를 4-0으로 대파한 맨유는 이날 연승을 노렸지만 실패했다. 맨유가 공격 주도권을 쥐었고 울버...

램파드의 첼시, 레스터 시티와 1-1 무승부…첫 승 실패

프랭크 램파드 감독의 첼시가 레스터 시티와 1-1로 비겼다.첼시는 19일 새벽 0시 30분(이하 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라운드에서 원정팀 레스터 시티를 상대로 1-1 무승부를 거뒀다.램파드 감독은 지난 12일 열린 EPL 1라운드 원정에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 0-4로 대패해 혹독...

류현진, 50일만에 패전…연속타자 홈런 맞아 4실점

미국 메이저리그(MLB)에서 활약하고 있는 LA다저스 투수 류현진(32)이 50일 만에 패배했다.류현진은 18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애틀랜타의 선트러스트파크에서 열린 2019 MLB 애틀랜타 브레이브스와의 원정경기에 선발등판해 5⅔이닝 동안 4실점하며 시즌 3패째를 당했다. 2홈런을 포함해 6안타를 내줬으며, 1볼넷, 5삼진을 기록했다.류현진이 패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