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 맞잡은 고대로마 유골 '모데나의 연인', 사실은 男男"

장성룡 기자 / 기사승인 : 2019-09-14 17:09:28
  • -
  • +
  • 인쇄
伊연구팀 "유사 사례 중 男男은 처음…형제나 戰友 추정"

1500년 만에 손을 꼭 잡고, 서로를 마주 보며 나란히 누운 채 발견돼 ‘모데나의 연인’으로 명명됐던 고대 로마 시대의 유골 2위는 남녀가 아니라 둘 다 남자인 것으로 밝혀졌다.


▲ '모데나의 연인'은 2009년 건설 현장에서 발견돼 고고학계를 흥분시켰었다. [ARCHEOMODENA]


일간 라레푸블리카 등 현지 언론의 12일(현지시간) 보도에 따르면, 지난 2009년 이탈리아 북부 모데나에서 건물 공사 중에 발견돼 고고학계를 흥분시켰던 로마 시대 두 유골은 연인이나 부부가 아니라 남자들인 것으로 확인됐다.

이 두 유골은 죽어서까지 손을 맞잡고 상대를 응시하는 듯한 애틋한 자세로 매장돼 '모데나의 연인'으로 불리며 세계적 관심을 모았다.

그러나 볼로냐대학 연구팀이 최신 유전자분석 기술을 이용해 유골의 치아 법랑질의 단백질 등을 분석한 결과, 두 유골의 성별은 남성인 것으로 판별됐다.

4∼6세기에 살았던 것으로 추정되는 두 사람의 유골은 보존 상태가 좋지 않아 그 동안 여러 차례의 시도에도 불구하고 성별이 확인되지 못했다.

연구팀은 "지금까지 발굴된 손을 잡은 형태의 고대 유골들은 모두 한쪽은 여자, 다른 한쪽은 남자로 성별이 확인됐다"며 "남성과 남성으로 밝혀진 사례는 이번이 처음"이라고 말했다.

그동안 그리스, 터키, 루마니아, 시베리아 등 세계 각지에서는 서로 손을 잡은 채 함께 묻힌 2구의 유해가 발굴된 사례가 이따금 보고돼 왔으며, 이들은 모두 예외없이 남자와 여자 조합이었다.

모데나와 멀지 않은 이탈리아 북부 만토바 인근에서 2007년 손을 잡은 채 발굴된 6000년 전 유골 '발다로(Valdaro)의 연인'도 남녀 한쌍인 것으로 확인됐었다.

연구팀은 "‘모데나의 연인’이 실제로 어떤 관계였는지는 밝혀지지 않았다“면서 "연령이 비슷한 것으로 볼 때 형제 또는 사촌일 가능성이 있다"고 추정했다.

연구팀은 또 "두 사람이 연인 관계였다면, 당시 사회 관습상 함께 매장되기는 어려웠을 것"이라며 "발굴 장소가 고대 로마시대의 전장에 조성된 공동묘지였으니 전투를 함께 치르다가 전사한 전우일 수도 있다"고 밝혔다.


UPI뉴스 / 장성룡 기자 jsr@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회색 머리' 류현진, 뉴욕 메츠 상대로 7이닝 무실점 호투

류현진이 뉴욕 메츠와의 경기에서 7이닝 무실점을 기록하며 최근 부진을 떨쳐냈다.류현진은 15일(한국시간) 미국 뉴욕 시티필드에서 열린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뉴욕 메츠와의 방문 경기에 선발 등판해 7이닝 동안 안타 2개를 허용하고, 볼넷 없이 삼진 6개를 잡아 무실점으로 역투했다. 이번 경기를 통해 류현진은 평균자책점(ERA)을 2.45에서 2.3...

'MOM 손흥민' 토트넘, 크리스탈 팰리스에 4-0 대승

토트넘 홋스퍼가 손흥민의 대활약에 힘입어 크리스탈 팰리스를 4-0으로 압도했다.​토트넘은 14일 밤 11시(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5라운드에서 크리스탈 팰리스를 상대로 4-0으로 승리해 승점 3점을 챙겼다.이로써 시즌 초반 리그 중위권에 있던 토트넘은 승점 8점으로 3위로 반...

'손흥민 멀티골' 토트넘, 크리스탈 팰리스에 4-0 리드 [전반종료...

손흥민의 멀티골에 힘입어 토트넘 홋스퍼가 크리스탈 팰리스를 4-0로 리드했다.​토트넘은 14일 밤 11시(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5라운드에서크리스탈 팰리스를 상대로 전반전부터 4-0으로 앞섰다.이날 손흥민은 시즌 마수걸이골과 2호골까지 성공시켜며 득점포를 가동했다. 선제골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