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인석, 승리와의 성매매 인정 "접대 전 어떤지 보려고"

김현민 기자 / 기사승인 : 2019-05-24 17:17:05
  • -
  • +
  • 인쇄
유인석, 승리 동업자이자 박한별 남편
승리 자택에 성매매 여성 호출 정황 진술
박한별, 최근 유인석 불구속 요구 탄원서 제출

가수 승리의 동업자였던 유인석 씨가 성매매를 인정하는 진술을 했다.


▲ 성매매 알선, 버닝썬 자금 횡령 등 혐의를 받는 유리홀딩스 전 대표 유인석 씨가 지난 14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영장실질심사(구속 전 피의자 심문)를 받기 위해 출석하고 있다. [정병혁 기자]


24일 조선일보에 따르면 전날 경찰은 유인석 씨가 2015년 12월 23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의 승리가 사는 아파트로 성매매 여성 2명을 불렀다고 밝혔다.


유인석 씨와 승리는 당시 한국을 방문하는 일본인 사업가, 지인 등에게 서울 용산구의 5성급 호텔 방을 잡아주고 이틀 동안 성접대를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유인석 씨는 최근 경찰 조사에서 당시 상황에 관해 "다음 날 일본인 사업가 일행을 위해 부를 성매매 여성들이 어떤지 먼저 보려고 불렀다"며 성매매를 한 경위를 밝혔다.


경찰은 승리가 2015년 서울 마포구 서교동에 위치한 자신의 아파트에서도 유인석 씨가 부른 여성과 성매매를 했다는 진술을 확보했다. 해당 성매매 여성은 "누가 부른지 모르고 갔는데 승리가 있어서 놀랐다"고 경찰 조사에서 말했다.


한편 유인석 씨는 2017년 11월 배우 박한별과 결혼해 이듬해 4월 아들을 얻었다. 박한별은 유인석 씨와 함께 경찰 총경 부부와 골프 회동을 가진 것이 논란이 됐고 이 때문에 참고인 신분으로 경찰 조사까지 받았다. 박한별은 최근 법원에 유인석의 불구속을 요구하는 자필 탄원서를 제출하기도 했다.


UPI뉴스 / 김현민 기자 khm@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많이 본 기사

인물

+

만평

+

스포츠

+

임효준, 성희롱으로 '대표팀 전원 선수촌 퇴촌'

쇼트트랙 대표팀이 또다시 성희롱 파문에 휩싸였다. 이번에는 동성 선수간 성희롱 논란이다. 이에 따라 남녀 국가대표팀 전원이 모두 진천선수촌에서 퇴촌을 당했다. 25일 대한체육회에 따르면, 지난 17일 충북 진천에 있는 진천선수촌에서 쇼트트랙 남녀 대표팀이 동반 암벽 등반 훈련을 하던 중임효준(23·고양시청)이 동료황대헌(20·한국체대)의 바지를 벗겼다.수...

류현진, 기자들이 뽑은 가장 유력한 사이영상 후보

메이저리그 데뷔 이후 최고의 성적을 보이고 있는 LA 다저스의 류현진(32)이 내셔널리그(NL) 사이영상 후보 1순위로 선정됐다. ​25일(한국시간)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엠엘비닷컴은 메이저리그 담당 기자 35명이 뽑은 사이영상 후보를 공개했다. 기자들은 각 리그 3순위까지 투표하고 1위에 5점, 2위에 3점, 3위에 1점을 부여했다. 투표 결과 류현진...

쇼트트랙 대표팀서 성희롱 신고…한 달간 전원 퇴촌

진천선수촌에서 발생한 성희롱 사건으로 인해 훈련하던 쇼트트랙 대표팀 선수들이 모두 퇴촌한다.25일 대한체육회에 따르면 쇼트트랙 대표팀은 지난 17일 진천선수촌에서 산악 훈련을 했다. 당시 남자 선수 A가 동성 후배인 B 선수의 바지를 벗겼으며, B 선수는 A 선수를 성희롱으로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A 선수와 B 선수는 모두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메달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