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두만강 하류에 홍수 특급경보

윤재오 기자 / 기사승인 : 2019-08-17 15:46:51
  • -
  • +
  • 인쇄
홍수'1급'→'특급' 격상
나선시 일대서 함북 온성까지 확대
농경지 침수 등 큰 피해 우려

북한 두만강 하류 지역에 17일 '홍수 특급경보'가 발령돼 큰 피해가 우려된다.


▲ 두만강 하류지역에 홍수 특급경보가 발령돼 큰 피해가 우려된다. 사진은 지난 2016년 홍수발생 당시 두만강 하류 전경 [뉴시스]



조선중앙방송은 이날 오전 "두만강 하류 큰물(홍수) 특급경보"를 알리고 해당 구간은 "함경북도 온성군 남양노동자구부터 두만강 하구까지"라고 보도했다.

전날 두만강 하구 나선특별시 지역에 발령했던 '홍수 1급경보'에서 경보단계를 '특급'으로 상향 조정하고 구간도 확대한 것이다. 최근 북한 홍수와 관련해 '특급' 내지 '1급' 경보가 발령됐다고 보도된 사례는 이번 외에 없었다.

조선중앙방송은 특히 "경원 지점의 수위는 오늘 오전 1시부터 3시 사이 7.68m로 제일 높아졌다가 6시께 7.56m로 낮아졌다"고 전했다. 방송에 따르면 이 지역의 위험수위는 7.5m다.
또 "원정 지점의 수위는 7시 현재 7.73m로써 9시까지 유지되다가 점차 낮아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내다봤다

방송에서 언급된 '경원 지점'은 함경북도 경원군 훈융리, '원정 지점'은 나선시 원정리 일대의 두만강 유역을 각각 가리키는 것으로 보인다.

중앙방송은 전날 1급경보 발령 당시 '원정 지점'에 대해 "수위가 5.5m를 초과하면 두만강 하구에 위치한 (나선시 선봉군의) 우암농장 큰 소매 농경지 20정보(약 19만8000㎡)가 침수된다"고 밝힌 바 있어 피해가 예상된다.

앞서 조선중앙방송은 태풍 크로사의 영향으로 15일 자정부터 16일 오전 5시까지 함경북도 명천군(150㎜)과 김책시(138㎜) 등에 많은 비가 내렸다고 전날 보도했다.

당시 한국 기상청도 15일부터 16일 오후까지 함경도 동해안 지역에 최고 200㎜ 이상의 집중호우가 내릴 것으로 내다봤다.

북한은 유례없는 가뭄으로 황해남북도와 강원도 지역을 중심으로 작황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황인데, 늦여름 북부지역에 발생한 이번 홍수로 일대 농경지의 심한 침수 피해가 예상된다.


UPI뉴스 / 윤재오 기자 yjo@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손흥민 1도움' 토트넘, 레스터 시티에 1-2 역전패

토트넘 홋스퍼가 손흥민의 1도움에도 불구하고 레스터 시티에 역전패했다.토트넘은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에서 홈팀 레스터 시티를 상대로 1-2로 졌다.이로써 토트넘은 최근 원정 경기 2무 7패로9경기 연속 원정 무승의 부진을 기록했다. 레스터 시티...

'케인 선제골' 토트넘, 레스터 시티에 1-0 앞선 채 전반종료

토트넘 홋스퍼가 레스터 시티에 1-0으로 앞선 채 전반전을 마쳤다.토트넘은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에서 홈팀 레스터 시티를 상대해 전반전을 1-0으로 마무리했다.초반부터 치열한 공방을 주고받던 양 팀 중 레스터가 먼저 웃는 듯했다. 전반 16분...

'손흥민 선발' 토트넘 vs 레스터 시티 라인업 공개

토트넘 홋스퍼와 레스터 시티의 맞대결 라인업이 공개됐다.토트넘과 레스터 시티는 21일 저녁 8시 30분(한국시간) 잉글랜드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 경기를 펼친다.이날 경기 한 시간여를 앞두고 양 팀은 선발 출전 선수 명단을 선보였다. 원정팀 토트넘의 골키퍼 장갑은파울로 가자니가가 끼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