펭귄문제 화제 되자 광주 펭귄마을 문제 회자

김현민 기자 / 기사승인 : 2019-05-23 16:57:53
  • -
  • +
  • 인쇄
마을 주민 스스로 조성한 문화 공간, 자발적으로 떠나게 돼 희비

펭귄문제가 주목받으면서 광주 펭귄마을 문제가 회자되고 있다.


▲ 2017년 JTBC '뉴스룸'은 광주 펭귄마을의 모습과 함께 주민들의 이주 문제를 전했다. [JTBC '뉴스룸' 캡처]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 등에 '펭귄 문제'라는 제목으로 넌센스 퀴즈가 등장해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가 됐다. 해당 퀴즈를 맞히지 못하면 카카오톡 프로필 사진을 3일간 펭귄 사진으로 설정해 놓는 벌칙이 적용된다.


'펭귄 문제'가 화제가 되자 광주 펭귄마을 문제가 새삼 재조명받고 있다. 광주 남구 양림동에 있는 펭귄마을은 주민들이 조성한 문화공간이다. 노인들이 주로 살며 거동이 불편한 이들에 빗대 펭귄마을이란 이름이 붙었다.


마을 촌장 김동균 씨는 마을의 빈 집에 있던 시계, TV 등 잡동사니를 이용해 주민들과 함께 골목을 장식했고 이를 보기 위해 찾는 방문객들이 늘면서 일종의 관광지가 형성됐다.


이에 구청은 2011년 펭귄마을을 주택환경개선 정비구역으로 지정했고 예술작가들을 입주시키는 계획을 추진해왔다.


보상금을 받고 마을을 떠나게 된 주민들은 자신들의 아이디어로 조성돼 정든 마을을 자발적으로 떠나게 된 현실에 희비가 엇갈리기도 했다.


이제 1년에 100만여 명의 방문객이 찾게 된 이 곳에서는 공예특화거리 조성 사업이 진행 중이다.


UPI뉴스 / 김현민 기자 khm@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많이 본 기사

인물

+

만평

+

스포츠

+

임효준, 성희롱으로 '대표팀 전원 선수촌 퇴촌'

쇼트트랙 대표팀이 또다시 성희롱 파문에 휩싸였다. 이번에는 동성 선수간 성희롱 논란이다. 이에 따라 남녀 국가대표팀 전원이 모두 진천선수촌에서 퇴촌을 당했다. 25일 대한체육회에 따르면, 지난 17일 충북 진천에 있는 진천선수촌에서 쇼트트랙 남녀 대표팀이 동반 암벽 등반 훈련을 하던 중임효준(23·고양시청)이 동료황대헌(20·한국체대)의 바지를 벗겼다.수...

류현진, 기자들이 뽑은 가장 유력한 사이영상 후보

메이저리그 데뷔 이후 최고의 성적을 보이고 있는 LA 다저스의 류현진(32)이 내셔널리그(NL) 사이영상 후보 1순위로 선정됐다. ​25일(한국시간)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엠엘비닷컴은 메이저리그 담당 기자 35명이 뽑은 사이영상 후보를 공개했다. 기자들은 각 리그 3순위까지 투표하고 1위에 5점, 2위에 3점, 3위에 1점을 부여했다. 투표 결과 류현진...

쇼트트랙 대표팀서 성희롱 신고…한 달간 전원 퇴촌

진천선수촌에서 발생한 성희롱 사건으로 인해 훈련하던 쇼트트랙 대표팀 선수들이 모두 퇴촌한다.25일 대한체육회에 따르면 쇼트트랙 대표팀은 지난 17일 진천선수촌에서 산악 훈련을 했다. 당시 남자 선수 A가 동성 후배인 B 선수의 바지를 벗겼으며, B 선수는 A 선수를 성희롱으로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A 선수와 B 선수는 모두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메달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