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3기 신도시 계획으로 2기 신도시 주민 피해"

남궁소정 기자 / 기사승인 : 2019-05-24 17:43:33
  • -
  • +
  • 인쇄
"기존 신도시 인프라를 제대로 갖추는 게 먼저"
"공시지가 올라 주민 부동산 세금 부담 크게 늘어"
"文정부, 마음대로 정책 추진…독재라는 말밖에"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는 24일 "2기 신도시에 인프라가 아직 완성되지도 않았는데 3기 신도시를 제공하겠다고 한다. 피해는 2기 신도시 아파트 주민들에게 고스란히 돌아갈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24일 경기 수원시 영통구 광교센트럴타운 주민지원센터에서 열린 '아파트 주민들과의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뉴시스]

황 대표는 이날 경기 수원시 영통구 광교센트럴타운에서 주민간담회를 열고 "인프라가 갖춰지는 동안 힘들게 살아왔을 텐데, 3기 신도시를 만든다고 하니 깜짝 놀랐을 것 같다"라며 이같이 밝혔다.


황 대표는 이날 '민생투쟁 대장정' 마지막 일정으로 한국당 취약지역으로 꼽히는 수도권 지역을 연이어 방문했다. 새벽 경기 성남 중원구의 한 인력사무소를 찾아 일용직 근로자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했고, 오전에는 경기 평택을 찾아 수도권 미세먼지 실태를 살펴봤다. 이후 수도권 부동산 대책을 점검하기 위해 수원을 방문했다.


황 대표는 이날 간담회에서 "3기 신도시로 인해 2기 신도시 교통망 확대도 결과적으로 늦어질 수밖에 없다"며 "당장 광교 집값도 떨어질 수밖에 없을 것이고, 이미 떨어지고 있다는 말도 들었다"라고 언급했다.

그는 "3기 신도시가 들어온다고 하면 1·2기 신도시에 투자해야 할 재원이 당연히 부족할 수밖에 없다"라며 "정책 우선순위를 따지더라도 기존 신도시 인프라를 제대로 갖추는 것이 먼저다"라고 말했다.

또 "최근 정부가 공시지가를 급격히 올렸다"며 "주민들의 부동산 관련 세금 부담이 크게 늘어날 수밖에 없다. 다음 달이면 고지서가 나올 텐데 생각보다 무거운 중과세가 될 것으로 보여 걱정된다"라고 지적했다.

황 대표는 "정부라고 하더라도 마음대로 주민들의 뜻과 상황을 고려하지 않은 채 정책을 추진하는 것은 잘못"이라며 "마음대로 하기 때문에 독재라는 말까지 쓸 수밖에 없다"고 꼬집었다.

그는 "한국당에서는 정부의 일방적 부동산 정책으로 국민들이 피해를 보는 일이 없도록 여러 가지 대안들을 마련하고 있다. 국토위 소속 의원들을 중심으로 심각성을 가지고 노력하고 있다"라고 강조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한국당 소속 국회 국토교통위 위원 5명도 참여해 주민들의 고충을 들었다. 황 대표는 저녁에 노량진으로 이동해 공시생·취준생과의 치맥 미팅을 갖는다. 이후 국회로 돌아와 민생투쟁 대장정을 마무리한다.


UPI뉴스 / 남궁소정 기자 ngsj@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많이 본 기사

인물

+

만평

+

스포츠

+

임효준, 성희롱으로 '대표팀 전원 선수촌 퇴촌'

쇼트트랙 대표팀이 또다시 성희롱 파문에 휩싸였다. 이번에는 동성 선수간 성희롱 논란이다. 이에 따라 남녀 국가대표팀 전원이 모두 진천선수촌에서 퇴촌을 당했다. 25일 대한체육회에 따르면, 지난 17일 충북 진천에 있는 진천선수촌에서 쇼트트랙 남녀 대표팀이 동반 암벽 등반 훈련을 하던 중임효준(23·고양시청)이 동료황대헌(20·한국체대)의 바지를 벗겼다.수...

류현진, 기자들이 뽑은 가장 유력한 사이영상 후보

메이저리그 데뷔 이후 최고의 성적을 보이고 있는 LA 다저스의 류현진(32)이 내셔널리그(NL) 사이영상 후보 1순위로 선정됐다. ​25일(한국시간)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엠엘비닷컴은 메이저리그 담당 기자 35명이 뽑은 사이영상 후보를 공개했다. 기자들은 각 리그 3순위까지 투표하고 1위에 5점, 2위에 3점, 3위에 1점을 부여했다. 투표 결과 류현진...

쇼트트랙 대표팀서 성희롱 신고…한 달간 전원 퇴촌

진천선수촌에서 발생한 성희롱 사건으로 인해 훈련하던 쇼트트랙 대표팀 선수들이 모두 퇴촌한다.25일 대한체육회에 따르면 쇼트트랙 대표팀은 지난 17일 진천선수촌에서 산악 훈련을 했다. 당시 남자 선수 A가 동성 후배인 B 선수의 바지를 벗겼으며, B 선수는 A 선수를 성희롱으로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A 선수와 B 선수는 모두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메달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