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안식당, 고성 가리비 소비 활성화를 위한 MOU체결

이종화 기자 / 기사승인 : 2018-11-20 17:15:32
  • -
  • +
  • 인쇄

외식기업 디딤(대표 이범택)이 운영하는 꼬막비빔밥 맛집 ‘연안식당’이 경남 고성 가리비 소비 활성화에 앞장선다.

디딤은 지난 19일 경남 고성군청에서 백두현 고성군수를 비롯 자란만 가리비 영어조합법인 박기출 대표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고성 가리비 소비 활성화를 위한 유통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 디딤이 운영하는 꼬막비빔밥 맛집 ‘연안식당’이 경남 고성 가리비 소비 활성화에 앞장선다. 사진 왼쪽 두번째부터 디딤 김현선 부대표. 백두현 고성군수, 자란만 가리비 영어조합법인 박기출 대표 [디딤 제공]


이번 MOU 체결은 연안식당이 해산물 전문점으로서 질 좋고 우수한 품질의 식재료를 고객들에게 제공하고 고품질의 해산물을 널리 알려 어업인의 안정적인 생산소득을 지원하기 위해 진행됐다.

디딤과 업무협약을 체결한 고성 지역은 국내 대표 가리비 생산 지역으로 특히 자란만은 주변이 육지와 섬으로 둘러싸여 가리비가 자라는데 최적의 조건을 갖추고 있는 곳으로 알려져 있다. 

디딤은 이번 협약으로 단백질과 미네랄이 풍부한 고성 가리비를 공급받을 수 있게 되었으며, 이를 바탕으로 가리비 비빔밥과 가리비찜 등의 메뉴를 선보여 가리비 소비 확대에 적극 노력한다는 방침이다.

디딤 관계자는 “연안식당이 신선한 해산물 메뉴를 소비자들에게 제공하기 위해 국내 대표 해산물 생산지역과 업무협약을 맺고 있다”며 “지난 벌교 꼬막에 이어 고성 가리비까지 공급 및 소비활성화를 위한 MOU를 맺게 되어 원활한 재료 수급과 신선하고 영양가 높은 국내산 해산물을 고객들에게 선보일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글로벌 외식기업 디딤은 고깃집 프랜차이즈 브랜드인 마포갈매기를 비롯해 다양한 브랜드를 운영중인 외식기업으로 현재 백제원, 도쿄하나, 한라담, 풀사이드228 등의 직영 브랜드와 마포갈매기, 미술관, 고래식당, 고래감자탕, 연안식당 등의 가맹 브랜드를 운영하고 있다. 지난 2017년 외식기업으로는 세 번째로 코스닥상장기업이 됐다.

 

UPI뉴스 / 이종화 기자 alex@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많이 본 기사

인물

+

카드뉴스

+

스포츠

+

박항서, 10만달러 베트남에 쾌척

박항서 베트남 축구국가대표팀 감독이 우승 축하금으로 받은 10만달러(약 1억1345만원)를 축구 발전 등을 위해 쾌척했다.16일 일간 뚜오이쩨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베트남 자동차 업체인 타코 그룹은 박 감독에게 10만달러를 수여했다. 베트남 축구국가대표팀엔 20억동(약 9740만원)을 제공했다.박 감독은 곧바로 "제 개인에게 주어진 축하금은...

'기습 키스' '아빠 미소' 그리고 총리 감격포옹…박...

베트남 축구대표팀을 우승시킨 박항서 감독과 관련한 다양한 영상들이 유튜브와 포털사이트내에서 네티즌들로부터 큰 화제다.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15일 베트남 하노이의 미딘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동남아시아축구연맹(AFF) 스즈키컵 결승 2차전에서 말레이시아를 1-0으로 누르고 1·2차전 합계 3-2로 앞서면서 정상에 올랐다.10년 만에 거둔 이...

베트남 '한국 월드컵 4강 모습' 再演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 10년 만에 처음으로 아세안축구연맹 스즈키컵에 우승하자 베트남 전역이 축제 분위기에 휩싸였다. 박 감독의 승전보에 시민들은 부부젤라를 불고 자동차 경적을 올리며 베트남 거리로 뛰쳐나왔다. 도로는 자동차 퍼레이드와 오토바이 행렬로 마비가 됐고 베트남 국기인 '금성홍기'와 태극기를 함께 휘날리는 시민의 모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