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콘택트 기사

thumbimg

'아이콘택트' 지상렬-조수희, 노사연 주선 소개팅 성공
채널A 예능프로그램 '아이콘택트'에서 코미디언 지상렬과 배우 조수희의 소개팅이 펼쳐졌다. 지난 13일 방송된 '아이콘택트'에는 가수 노사연이 등장해 "오늘은 의미 있는 만남을 주선하려고 왔다"고 말했다 그가 초대한 이는 10년 넘게 인연을 이어온 연예계 후배인 지상렬...2020-07-14 15:09:48 [김현민]

thumbimg

'아이콘택트' 김경진 예비신부 전수민 "그렇게 못생기지 않아"
채널A 예능프로그램 '아이콘택트'에 예비부부 김경진과 전수민 그리고 28년간 함께 산 92세 할머니, 두 아이의 어머니인 손녀가 출연해 감동을 이끌었다. 지난 22일 방송된 '아이콘택트' 첫 번째 에피소드 신청자로 코미디언 김경진과 함께 결혼을 앞둔 모델 전수민이 등...2020-06-23 10:05:59 [김현민]

thumbimg

'아이콘택트' 이주빈, 김명준에게 "어느 순간 만나면 숨 막혀"
채널A 예능프로그램 '아이콘택트'에 출연한 배우 이주빈과 김명준이 소원해진 계기에 관해 대화했다. 지난 8일 방송된 '아이콘택트'의 첫 번째 에피소드에서는 평소 친한 친구 사이지만 드라마 '멜로가 체질'에서는 연인을 연기했던 이주빈과 김명준의 이야기가 이어졌다. 눈맞...2020-06-09 09:08:42 [김현민]

thumbimg

'아이콘택트' 정다래, 유튜버 나름 만나 '먹방' 노하우 습득
'아이콘택트'에서 전 수영선수 정다래가 '먹방' 유튜버 나름을 만나 노하우를 배웠다. 정다래는 23일 밤 방송된 채널A 예능프로그램 '아이콘택트'에 출연해 '먹방' 유튜버 나름을 만나 인터넷 방송에 관한 조언을 구했다.정다래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어깨 근육 파열로 ...2020-03-23 22:27:45 [김현민]

thumbimg

'아이콘택트' 난민 복서 이흑산, 여동생과 7년 만에 재회
카메룬 출신 난민 복싱선수 이흑산이 '아이콘택트'에서 여동생과 7년 만에 재회했다. 16일 방송된 채널A 예능프로그램 '아이콘택트'에는 이흑산(카메룬명 아싼 압둘레이)이 게스트로 출연했다.이흑산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저는 카메룬 출신의 난민"이라고 자기소개를 시작...2020-03-16 22:57:18 [김현민]

thumbimg

'아이콘택트' 치어리더 박기량, 롯데 자이언츠 응원단과 눈맞춤
치어리더 박기량이 '아이콘택트'에 출연해 롯데 자이언츠 응원단 팀원들과 눈을 맞춘다. 24일 채널A 예능프로그램 '아이콘택트' 제작진에 따르면 이날 방송에는 박기량이 눈맞춤 신청자로 출연해 13년 치어리더 인생을 돌아본다. 박기량은 "제가 하도 일을 오래 하다 보니 ...2020-02-24 16:07:36 [김현민]

thumbimg

'아이콘택트' 음주운전 논란 길, 3년 만에 고백한 결혼·득남
그룹 리쌍 출신 가수 길이 과거에 빚은 물의에 대해 사과하고 근황을 공개했다. 연이은 음주운전으로 활동을 중단했던 길은 지난 27일 방송된 채널A 예능프로그램 '아이콘택트'를 통해 3년 만에 근황을 공개했다.이날 길은 "3년 동안 저에 대한 여러가지 소문이 있었다"며...2020-01-28 10:48:20 [김현민]

thumbimg

'아이콘택트' 최창민, 김승현에 "명리학 그만하란 말 하지 말길"
'아이콘택트'에서 김승현과 최창민이 명리학 공부를 두고 진솔한 대화를 나눴다. 지난 30일 방송된 채널A 예능프로그램 '아이콘택트'에는 배우 김승현과 그의 절친한 친구이자 1990년대 가수, 배우로 인기를 모은 최창민(현 최제우)이 첫 에피소드 주인공으로 출연했다.최...2019-12-31 15:20:29 [김현민]

thumbimg

'아이콘택트' 이채담, 백세리 향한 위로의 눈맞춤 눈길
'아이콘택트'가 짬뽕을 좋아하는 아버지, 성인배우 이채담과 백세리의 사연을 선보였다. 지난 9일 방송된 채널A 예능프로그램 '아이콘택트' 첫 번째 에피소드 신청자는 강원 정선에 사는 10대 3남매였다. 그들의 고민은 아버지가 짬뽕을 좋아해서 하루 한 번은 꼭 짬뽕을 ...2019-12-10 11:53:23 [김현민]

핫이슈

만평

2020.9.29 0시 기준
23699
407
214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