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네치아 침수, "범람 수위가 대홍수를 일으킨 1966년 수준에 도달할 수 있다"

이유리 / 기사승인 : 2018-10-30 15:50:31
  • -
  • +
  • 인쇄

▲ [연합뉴스TV 방송화면 캡처]

 

이탈리아의 베네치아가 10년 만에 최악의 침수 피해를 입었다.  

 

AFP통신은 29일(현지시간) 시속 100㎞의 강풍을 동반한 집중호우가 지난 주말부터 이어진 이탈리아 북부에 경계경보가 내려졌다고 보도했다.

 

베네치아는 범람수위가 156cm를 기록하면서 도시 전체의 75%가 물에 잠겼다.

 

특히 베네치아는 10년 만에 최악의 침수 피해를 입었고, 대형 나무들이 강풍으로 쓰러지며 차량과 사람을 덮쳐 인명 피해도 발생했다.

 

베네치아가 속한 베네토 주의 루카 자이아 주지사는 "범람 수위가 베네치아와 피렌체에 대홍수를 일으킨 1966년 수준에 도달할 수 있다"며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한편 이탈리아에서는 베네치아뿐만 아니라 북부 롬바르디아, 베네토, 프리울리-베네치아 줄리아, 리구리아, 트렌티노-알토 아디제, 중부 아브루초 등 6개 주에 최고 등급의 경계경보가 발령됐다.

 

UPI뉴스 / 이유리 기자 lyl@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만평

2020.12.3 0시 기준
35703
529
283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