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토요일 전국 무더위·미세먼지 '나쁨'…밤에야 폭염특보 해제

남경식 / 기사승인 : 2019-05-24 21:01:49
  • -
  • +
  • 인쇄
서울·경기·강원·경상도·전남 일부, 낮 기온 33도 이상 올라

토요일인 25일 전국에 무더운 날씨가 이어질 전망이다.


기상청은 높은 구름이 유입되면서 기온 상승이 다소 저지돼 폭염특보는 25일 밤 대부분 해제될 것이라고 밝혔다.


다만, 일부 경기 내륙과 강원 영서 지역에서는 폭염특보가 26일까지 유지될 가능성이 있다.


▲ 서울의 낮 최고기온이 30도를 넘어선 지난 17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 분수대에서 아이들이 물놀이를 하고 있다. [정병혁 기자]


25일 최저~최고 기온은 △ 서울 18~32℃ △ 대전 17~30℃ △ 부산 20~29℃ △ 대구 19~34℃ △ 광주 16~32℃ △ 강릉 26~35℃ △ 춘천 16~33℃ △ 제주 24~30℃ 등으로 예보됐다.


기상청 측은 "폭염특보가 발효 중인 서울, 경기도와 강원도, 경상도, 일부 전남에는 25일 낮 기온이 33도 이상으로 오르는 곳이 매우 덥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미세먼지는 서울, 인천, 경기북부, 경기남부, 충남, 전북, 광주, 부산이 '나쁨', 그 외의 지역은 '보통'으로 예보됐다.


한편 25일 이천, 제천, 제주, 철원, 흑산도 등의 지역은 관측 개시 이래 일 최고기온을 경신했다.


서울, 대전, 대구, 수원, 전주, 포항, 강릉, 영천 등의 지역은 올해 들어 가장 높은 최고기온을 기록했다.


UPI뉴스 / 남경식 기자 ngs@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만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