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핫식스' 이정은6, US여자오픈 우승…데뷔 첫 트로피

김현민 / 기사승인 : 2019-06-03 08:54:39
  • -
  • +
  • 인쇄
유소연·에인절 인·렉시 톰슨 제치고 1위
US오픈 우승한 10번째 한국선수

'핫식스' 이정은6(23·대방건설)이 US여자오픈 우승을 차지했다.


▲ 이정은6이 3일 오전(한국시간)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찰스턴 컨트리클럽 오브 찰스턴에서 마친 제74회 US 여자오픈에서 우승해 트로피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AP 뉴시스]


이정은6은 3일 오전(한국시간)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찰스턴 컨트리클럽 오브 찰스턴에서 열린 제74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US여자오픈 최종 4라운드에서 버디 4개와 보기 3개를 묶어 1언더파 70타를 기록했다.


최종 6언더파를 친 이정은6은 공동 2위 유소연, 에인절 인(미국), 렉시 톰슨(미국)을 2타 차로 제치고 1위에 올랐다.


이번 시즌 LPGA에 데뷔한 이정은6은 9번째 대회 만에 첫 우승을 차지했고 상금 100만 달러(약 11억9150만 원)의 주인공이 됐다.


이로써 이정은6은 US여자오픈에서 우승한 10번째 한국인이 됐다. 1998년 박세리를 시작으로 김주연, 박인비, 지은희, 유소연, 최나연, 전인지, 박성현이 우승자에 이름을 올린 바 있다. 


UPI뉴스 / 김현민 기자 khm@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만평

2020.10.26 0시 기준
25955
457
239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