캄보디아 신축건물 붕괴사고…최소 17명 사망

장기현 / 기사승인 : 2019-06-23 16:16:43
  • -
  • +
  • 인쇄
55∼60명, 붕괴 당시 건물 안에 잠들어 있어
부상자 24명 구조…인명피해 늘어날 듯

캄보디아에서 발생한 신축 건물 붕괴 사고로 17명이 목숨을 잃고, 24명이 부상한 것으로 확인된 가운데 붕괴 당시 건물 안에 55∼60명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져 인명피해는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 22일(현지시간) 오전 4시께 캄보디아 시아누크빌에서 신축 중이던 7층 규모의 빌딩이 무너져 현장에서 굴착기가 작업하고 있다. 현재까지 17명이 목숨을 잃고, 24명이 부상한 것으로 확인됐다. [AP 뉴시스]


23일 현지 언론과 A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사고는 지난 22일(현지시간) 오전 4시께 캄보디아 남서부 항구도시인 시아누크빌에서 신축 중인 7층 규모의 콘도미니엄 건물에서 발생했다.

구조 당국은 지금까지 이 건물에서 시신 17구를 수습하고 부상자 24명을 구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축 공사가 70∼80%가량 진행된 이 건물 2층이 인부들의 임시 숙소로 이용돼 인명피해 규모를 키운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당국은 1000명이 넘는 대규모 인력을 현장에 투입해 구조작업에 박차를 가하는 한편, 건물주와 건설업체 대표 등 중국인 4명을 연행해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아직 정확한 붕괴원인은 밝혀지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UPI뉴스 / 장기현 기자 jkh@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만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