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5대그룹 총수 못 만날 이유 없다"

김이현 / 기사승인 : 2019-07-05 11:22:20
  • -
  • +
  • 인쇄
靑 관계자 "일정 확정된 건 아니나 여러 만남 계획 중"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5일 삼성, 현대차, SK, LG, 롯데 5대 그룹 총수들과의 회동 계획에 대해 "못 만날 이유는 없지 않을까 싶다"고 밝혔다.


▲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5일 오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서비스산업총연합회의 초청으로 서비스업 혁신 전략 기반으로 한 서비스업 경쟁력 제고 방법을 강연하고 있다. [뉴시스]


홍 부총리는 이날 프레스센터에서 한국서비스산업총연합회 초청 조찬 강연을 한 뒤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과 함께 5대 그룹 총수들과 만나려고 일정을 조율 중인가"라는 기자들의 질문에 "청와대와 조율한 뒤 말하겠다"며 이 같이 답했다.


김상조 정책실장의 5대 그룹 총수 회동과 관련, 이날 청와대 관계자는 "일정이 확정된 것은 아니다"면서도 "여러 만남을 계획 중인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동아일보는 홍 부총리와 김 실장이 일본의 수출규제 대응과 소통 강화 차원에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정의선 현대차그룹 수석부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 구광모 LG그룹 회장,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과 만나는 일정을 조율 중이라고 보도했다.


홍 부총리는 5대 그룹 총수와 만나 수출규제에 대해 논의할 것인지 묻자 "거기에 대해선 말을 많이 아끼겠다"며 "일본 수출규제 문제와 관련해서는 정부가 면밀히 검토도 하지만, 상대방이 있는 문제이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홍 부총리는 수출규제에 대한 우리 정부의 구체적인 대응책과 관련해서도 "정부가 세계무역기구(WTO) 제소를 포함해 필요한 조치나 대응을 하겠다고 말했지 않나"라며 "그런 검토가 있다고만 이해해주면 좋겠다"고 말을 아꼈다.


UPI뉴스 / 김이현 기자 kyh@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만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