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조 "서울 아파트값 상승 알아…필요시 전격조치"

김이현 / 기사승인 : 2019-11-29 16:41:13
  • -
  • +
  • 인쇄
국회 운영위서 안정화 의지 강조…"핀셋 관리도 준비"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은 29일 서울 아파트값 상승 추세에 대해 "알고 있다"면서 "필요한 상황이 되면 시장 안정을 위해 필요한 조치를 시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앞줄 왼쪽 두번째),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김상조 정책실장, 강기정 정무수석이 2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운영위 전체회의에 출석하기 위해 이동하고 있다. [문재원 기자]

김 실장은 이날 국회 운영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정부의 분양가상한제 발표에도 불구하고 서울 지역 아파트 가격이 상승한다"는 김삼화 바른미래당 의원의 질의에 이같이 답했다.

김 실장은 가격 상승 요인에 대해 "실수요자, 시세차익을 노리는 기대 등 여러 가지 요인이 작용했다"며 "정부는 시장동향에 대해 동(洞) 단위로 일일 체크를 하고 있고 필요하면 언제든지 조치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수요 관리뿐 아니라 공급도 이뤄지도록 모든 부분을 면밀히 추진한다"며 "정부의 노력에 대해 시장의 기대가 왜곡되면 핀셋으로 관리할 의지도 갖고 있다"고 강조했다.

집값이 올라가고 보유세가 오르니 실거주자들에게 부담이 간다는 지적에 대해 김 실장은 "연령별, 거주기간에 따른 차등 과세를 고려 중"이라며 "오늘 종합부동산세 관련 고지가 이뤄졌는데 최대 70%까지 부담을 차감하는 조치가 포함됐다"고 설명했다.

UPI뉴스 / 김이현 기자 kyh@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만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