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 CEO 43.2% "21대 국회, 규제부터 풀어달라"

이민재 / 기사승인 : 2020-01-30 15:01:24
  • -
  • +
  • 인쇄
CEO 47.2% "경제 살리는 국회 되어 달라"

중소기업 CEO들은 오는 4월 선출하는 21대 국회에 '경제 살리는 국회'가 되어달라고 당부하고 최우선 정책으로 '규제완화'를 꼽았다.

▲ 중소기업중앙회 전경 [뉴시스]


30일 중소기업중앙회는 지난 14~20 500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21대 국회에 바란다, 중소기업 CEO 의견조사'를 실시한 결과 47.2% 21 국회가 '경제를 살리는 국회' 됐으면 좋겠다고 응답했다. 이어 '민생을 우선하는 국회'(27.6%), '책임지는 국회'(8.6%), '법을 지키는 국회'(8.4%) 순이었다.

바람직한 제21대 국회의원에 대해서는 '올바른 정책을 제시하는 의원'(31.2%)이라는 답이 가장 많았다. 이어 '당론이 달라도 소신을 지키는 의원'(20.0%), '정직하고 청렴한 의원'(18.4%), '국민과 소통하는 의원'(16.6%) 등이 뒤를 이었다.

21대 국회가 가장 먼저 추진할 중소기업 경제정책으로는 '규제완화'(43.2%)를 골랐다.

20대 국회에 대해서는 부정적인 평가가 더 많았다. 중소기업 CEO들 중 47.4%는 현 20대 국회의 지난 4년을 중소기업 육성관점에서 '잘 못했다'고 답했다. '보통이다' 44.6%, '잘했다'는 의견은 8.0%에 불과했다.

김경만 중기중앙회 경제정책본부장은 "이번 조사를 통해 중소기업 CEO들은 21대 국회에 대한 기대감이 크지 않다고 응답하면서도 경제를 살리는 국회를 바라고 있다"고 말했다.

UPI뉴스 / 이민재 기자 lmj@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만평

2020.06.04 00시 기준
11629
273
104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