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심재철·전희경 "코로나19 '음성' 판정받았다"

남궁소정 / 기사승인 : 2020-02-25 10:02:04
  • -
  • +
  • 인쇄
황교안 "현장 점검…주민 목소리 청취 예정"
미래통합당 황교안 대표, 심재철 원내대표, 전희경 의원이 코로나19 검사 결과 25일 '음성' 판정을 받았다.

▲ 미래통합당 황교안 대표가 24일 국회에서 열린 당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뉴시스]

황 대표 측은 이날 입장문에서 "어제 황교안 예비후보가 우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그 결과 오늘 오전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황 후보는 당 대표이자 우한 코로나19 특위 위원장으로서 당 대책을 관장하는 등 역할을 계속할 것"이라며 "현장 점검 위주로 차분하게 일정을 소화하며 주민들의 목소리를 청취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심재철 원내대표와 전희경 의원도 연합뉴스에 코로나19 음성 판정을 통보받았다고 전했다.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의심돼 이들과 함께 전날 검사를 받은 곽상도 의원은 아직 검사 결과를 통보받지 못한 상태다.

UPI뉴스 / 남궁소정 기자 ngsj@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2021. 1. 15. 0시 기준
71241
1217
565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