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김빈우, 조세호와의 남다른 인연 "태국 클럽서 첫 만남"

김현민 / 기사승인 : 2020-03-26 23:58:52
  • -
  • +
  • 인쇄
'찐 다이어터' 특집, 함소원-홍지민-안선영-김빈우 출연
'해투4'에서 배우 김빈우가 코미디언 조세호와의 남다른 친분을 밝혔다.

▲ 김빈우가 26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4'에서 조세호와의 인연을 말하고 있다. [KBS2 '해피투게더4' 캡처]

26일 밤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찐 다이어터' 특집으로 꾸며져 함소원, 홍지민, 안선영, 김빈우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MC 전현무는 "김빈우는 이 자리에 반가운 분이 있다던데"라고 질문했고 김빈우는 MC 조세호를 부르며 친분을 표했다.

김빈우는 조세호와 1982년생으로 나이가 같은 친구라며 "방송국에서 만난 게 아니라 한창 클럽을 좋아했을 때 만났다"며 "제일 처음 만났을 때가 태국 클럽에서였다"고 인연을 말했다.

그는 "저는 사실 꺼렸다. 연예인들이 데이트를 일부러 해외에 나가서 한다든가 (하기 때문에)"라고 말했고 조세호는 "저는 제 후배들과 태국에 행사가 있어서 갔고 우연히 김빈우도 친구들과 놀러 왔더라. 안면이 있으니까 인사를 했다. 사실 저도 조심스러웠다. 혹시 다른 누군가가 봤을 때"라고 상황을 설명했다.

MC 유재석은 김빈우에게 "솔직히 보고 못 본 척했냐. 어땠냐"고 묻자 김빈우는 "저 멀리 50m부터 저 양배추가 보이더라. 보이는데 '어떡하지' 했다"고 털어놔 폭소를 자아냈다.

조세호는 "저는 반가웠다"며 "김빈우가 친구들과 있어서 같이 놀기를 원했으나"라고 전했고 김빈우는 "그걸 원하더라. 내 친구들과 전화번호 주고받고"라고 덧붙였다.

유재석이 "김빈우 친구들 분위기는 어땠냐"고 질문을 이어가자 이를 듣던 안선영은 "양배추 만나 놀려고 국제선 탄 건 아니지 않냐"고 지적해 웃음을 유발했다.

UPI뉴스 / 김현민 기자 khm@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만평

2020.06.01 00시 기준
11503
271
104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