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 타워팰리스도 뚫렸다…코로나 확진자 2명 발생

남궁소정 / 기사승인 : 2020-03-29 14:57:22
  • -
  • +
  • 인쇄
2개 동 주민들 검사 받도록…31일까지 무료 검사
서울 강남구 도곡동에 위치한 타워팰리스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잇따라 나왔다.

▲서울 대치동 선경아파트 뒤 타워팰리스 [문재원 기자]

강남구는 28~29일 걸쳐 확진자 2명이 잇따라 나오면서 이들이 사는 2개 동의 주민들에게 코로나19 검사를 받도록 하고 있다고 밝혔다. 현재 타워팰리스에는 7개 동이 있다.

강남구는 31일까지 무료 검사를 제공키로 했으며, 확진자가 나온 2개 동의 현관과 복도 등을 소독했다.

앞서 타워팰리스와 같은 초고층 주상복합 아파트인 성동구 서울숲더샵에서는 입주민 부부를 시작으로 관리소장과 관리사무소 직원들과 그 가족까지 감염되면서 관련 확진자가 13명에 이르는 집단감염으로 번진 적이 있다.

UPI뉴스 / 남궁소정 기자 ngsj@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만평

2020.05.29 00시 기준
11402
269
103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