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ICT수출 160억달러…전년동월대비 1.1% 증가

임민철 / 기사승인 : 2020-04-13 11:18:10
  • -
  • +
  • 인쇄
삼성 프리미엄폰 출시에 '휴대폰 수출' 11.3%↑
3월 정보통신기술(ICT) 수출액이 160억 달러로 전년동월 대비 1.1% 증가했다.

▲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잠정 집계한 2020년 3월 ICT 수출액이 전년동월 대비 1.1%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휴대폰 품목이 11.3% 증가했으나 반도체 품목이 2.7% 감소했다. [셔터스톡]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020년 3월 ICT 수출액을 잠정 집계한 결과를 이같이 발표했다.

ICT 주요 품목 가운데 '휴대폰' 수출액이 10억2000만 달러로 전년동월 대비 11.3% 증가했다. 삼성전자의 '갤럭시 Z 플립', '갤럭시 S20' 등 프리미엄 스마트폰 출시로 완제품 및 부분품 동시 증가 효과가 나타났다.

휴대폰 완제품의 경우 4억8000만 달러로 전년동월 대비 20.8% 증가했다. 이에 대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프리미엄 스마트폰 출시 효과 등으로 11개월 만에 증가세 전환"했다고 강조했다.

휴대폰 부품 수출은 5억3000만 달러로 전년동월 대비 3.8% 증가했다. 우리 기업의 해외 생산 수요가 확대되고 고사양 부품 수요가 증가한 결과 2개월 연속 증가세가 나타났다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분석했다.

반면 '반도체' 수출액이 88억7000만 달러로 전년동월 대비 2.7% 감소했다. 이에 대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시스템반도체는 역대 최고 수출액을 기록했지만 스마트폰, PC 등의 메모리 수요 둔화로 (전체) 반도체 품목 수출액은 감소 전환했다"고 설명했다.

메모리 반도체의 3월 수출액은 스마트폰과 PC 등 제품 수요 둔화로 56억6000만 달러를 기록, 전년동월 대비 13.5% 감소했다.

역대 최고 수출액을 기록한 시스템 반도체의 3월 수출액 증가가 전체 반도체 수출 감소 폭을 좁혔다. 시스템 반도체 수출액은 파운드리 및 팹리스 수요 확대 등으로 26억6000만 달러를 기록, 전년동월 대비 32.9% 증가했다.

이밖에 3월 ICT 수출액 가운데 품목별로 '컴퓨터 및 주변기기'가 12억3000만 달러를 기록해 전년동월 대비 77.6% 증가했다.

UPI뉴스 / 임민철 기자 imc@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2021. 4. 15. 0시 기준
112117
1788
1025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