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 카드업계 첫 지배구조 평가 'A+' 등급

박일경 / 기사승인 : 2020-10-19 10:41:40
  • -
  • +
  • 인쇄
효율적인 이사회 운영…지속가능경영체제 구축
KB국민카드가 올해 '한국기업지배구조원(KCSG)'의 환경·사회·지배구조(ESG) 평가에서 카드업계 최초로 지배구조 부문 'A+' 등급을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 서울 종로구 KB국민카드 본사 전경. [KB국민카드 제공]

국민카드는 2018년 금융회사 지배구조 평가가 도입된 이후 지난해까지 2년 연속으로 'A' 등급을 받아 지배구조의 우수성을 인정받은 바 있다. 특히 올해는 카드업계에서 유일하게 'A+' 등급을 획득했다.

이번 평가는 주주권리 보호, 이사회, 감시기구, 내부통제, 공시 등 지배구조와 관련해 금융사 지배구조 모범규준이 제시한 지속가능경영 체계와 주주가치 훼손 가능성을 점검한 것이다. 국민카드는 지속가능경영 체계를 충실히 갖추고 있으며 비재무적 리스크로 인한 주주가치 훼손 여지도 상당히 적다는 평가를 받았다.

국민카드는 연 2회 정기적으로 사외이사를 포함한 경영진 워크숍을 통해 회사 전략 수립 과정에서부터 사외이사의 의견을 충분히 반영하고, 이사회 개최 전 사외이사를 대상으로 사전 설명회를 열어 주요 안건에 대한 토론 활성화와 이해도 제고에 힘쓰는 등 이사회가 실질적이고 효율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한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또 다양한 분야에서 전문성을 가진 사외이사로 이사회를 구성하고 KB금융지주와 원활한 커뮤니케이션을 통해 KB금융그룹의 체계적인 지배구조 정책과 전략이 이사회 전반에 효과적으로 반영되도록 한 부분도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국민카드 관계자는 "우수한 지배구조를 기반으로 ESG 선도 기업으로 발돋움 할 수 있도록 투명하고 모범적인 지배구조 구현은 물론 친환경 경영과 사회적 동반성장 지원에도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UPI뉴스 / 박일경 기자 ek.park@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만평

2020.10.29 0시 기준
26271
462
241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