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인 "나라꼴 우습다"…주호영 "추미애 월권 국정조사 하자"

남궁소정 / 기사승인 : 2020-11-25 16:26:10
  • -
  • +
  • 인쇄
국민의힘 긴급기자회견…윤석열 직무정지 총공세
金 "文대통령 역할 묻고 싶다…모른척 납득안돼"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25일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윤석열 검찰총장 직무배제에 대해 "참 나라 꼴이 우습게 보이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과 주호영 원내대표가 25일 국회에서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징계 청구와 관련한 긴급기자회견에 참석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김 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어 "헌정사 초유의 사태가 발생했다. 선출된 권력이 자기 권력에 대해 절제를 하지 못해 기본적인 민주주의 질서를 파괴하는 모습"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인사권자인 대통령의 역할이 과연 어떤 것인지 묻고 싶다"며 "문 대통령이 뒤에서 모른 척 보고만 있다는 것 자체가 국민들은 전혀 납득이 안 될 것"이라고 했다. 아울러 "그 정도의 상황을 갖고 직무 정지를 할 거라면, 검찰총장 해임 권한도 가진 대통령이 어찌 이런 사태를 낳게 했나"라고 물었다.

김 위원장은 추 장관을 향해 "중국 문화혁명 당시의 강청(江靑·마오쩌둥의 아내로 '4인방' 중 한 사람) 얼굴이 연상된다"며 "과연 저 같은 행위를 통해 뭘 추구하려는 건지 잘 납득되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그는 "우리 의정사에서 다수의 힘을 믿고 기본적 민주주의 절차를 무시한 정권들이 어떤 말로를 보였는지 잘 기억할 것"이라고 했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이번 사안은 추 장관의 권한 남용과 월권으로 위헌성이 충분한 사건인 만큼, 추 장관에 대한 국조(국정조사)가 조속히 시행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조폭이 대낮에 무고한 사람을 집단 폭행하는 장면"이라며 "시간이 지나면, 윤 총장을 쫓아내지 않으면 안 될 어떤 절박한 사정이 정권에 있는지가 모두 밝혀지리라 생각한다"고 말했다.

주 원내대표는 민주당 이낙연 대표가 윤 총장에 대한 국정조사 추진을 언급한 데 대해 "방귀 뀐 X이 성낸다"면서 "그동안 저희가 줄기차게 요구해온 월성 원전 1호기 조기폐쇄 국조, 울산시장 선거 불법지원 국조도 이번 기회에 민주당이 요구해 달라고 강력히 요청한다"고 비꼬아 말했다.

UPI뉴스 / 남궁소정 기자 ngsj@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2021. 1. 22. 0시 기준
74262
1328
614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