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속 기로에 선 남양유업 황하나...마약 혐의 영장 심사 출석

정병혁 / 기사승인 : 2021-01-07 10:17:14
  • -
  • +
  • 인쇄

집행유예 기간 중 또 마약 투약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은 남양유업 창업주 외손녀 황하나 씨가 7일 오전 서울 마포구 서울서부지방법원에 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출석하고 있다.


UPI뉴스 / 정병혁 기자 jbh@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2021. 3. 5. 0시 기준
91638
1627
825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