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놀자 계열사 젠룸스, 신임 대표이사에 알비나 라니나 선임

곽미령 / 기사승인 : 2021-05-14 10:23:39
  • UPI뉴스 페이스북 공유하기UPI뉴스 페이스북 공유하기
  • UPI뉴스 트위터 공유하기UPI뉴스 트위터 공유하기
  • UPI뉴스 Pinterest 공유하기UPI뉴스 Pinterest 공유하기
  • UPI뉴스 네이버밴드 공유하기UPI뉴스 네이버 공유하기
  • UPI뉴스 네이버 공유하기UPI뉴스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
  • +
  • 인쇄
야놀자 계열사인 동남아시아 기반 여행 플랫폼 젠룸스가 신임 대표이사로 알비나 라니나를 선임했다.

▲ 알비나 라니나 젠룸스 신임 대표 [야놀자 제공]

알비나 라니나 신임 대표는 영국 런던 대학교 경제학과 졸업 후 러시아 벤처캐피털 등에서 분석 및 투자 관리자로 활동하다 지난 2015년 젠룸스 창립 멤버로 합류했다. 주로 운영 효율 및 고객 만족도 제고를 위한 운영 체제 구축 업무를 수행했다. 2019년부터는 최고운영책임자로서 신사업 개발, 전략 수립을 총괄하는 등 젠룸스가 동남아시아 대표 여행 플랫폼으로 자리잡는 데 기여했다.

젠룸스는 알비나 대표의 높은 시장 이해력과 전문성을 기반으로 글로벌 호스피탈리티 시장 경쟁력 강화에 힘쓸 계획이다. 특히, 야놀자의 플랫폼 운영 노하우 및 클라우드 기반 호텔 운영 솔루션을 접목해 신성장 동력을 강화하고, 동남아시아를 대표하는 여가 플랫폼이자 트레블테크 기업으로 거듭난다는 계획이다.

김종윤 야놀자 부문 대표는 "앞으로 젠룸스가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알비나 라니나 젠룸스 신임 대표는 "동남아시아 대표 여행 플랫폼으로서 젠룸스가 보유한 잠재력과 발전 가능성을 강화해 글로벌 호스피탈리티 업계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UPI뉴스 / 곽미령 기자 ayms7@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