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L이앤씨, 첫 회사채 흥행 성공…청약금 7250억 접수

김이현 / 기사승인 : 2021-06-11 15:50:37
  • -
  • +
  • 인쇄
채권 발행 규모 950억 확대 추진
DL이앤씨는 사명 변경이후 첫 회사채 발행에 7250억 원의 자금이 몰리며 흥행에 성공했다고 11일 밝혔다. 분할 전 대림산업이 2015년 공모채 시장에 진입한 이후 최대 금액이다.

▲ 서울 돈의문 D타워 [DL이엔씨 제공]

DL이앤씨가 지난 8일 진행한 수요예측 결과 3년물 1500억 원어치에 5000억 원, 5년물 500억 원어치에 2250억 원이 청약금이 접수됐다. 5년물 채권은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채권으로 발행된다. 

DL이앤씨는 수요예측 흥행에 힘입어 3년물과 5년물을 각각 2000억 원, 950억 원으로 발행 규모를 확대할 계획이다.

DL이앤씨는 조달한 자금을 수처리 신사업, 친환경 건축, 협력사 자금 지원에 활용한다는 방침이다. 이외에도 친환경, 고효율 건축물 공사와 협력사의 자금조달 부담 해소를 위한 상생협력 기금도 ESG 채권으로 조달한 금액을 활용한다.

DL이앤씨 관계자는 "수소에너지, 이산화탄소 포집 및 저장, 수처리 등 친환경 신사업을 발굴에 적극 나서고 있다"며 "ESG 채권 발행을 발판 삼아 ESG 경영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UPI뉴스 / 김이현 기자 kyh@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2021. 6. 11. 0시 기준
146859
1981
1372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