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합천군, '사회복지담당' 휴대용 비상벨 지원

김도형 / 기사승인 : 2021-10-14 13:47:01
  • -
  • +
  • 인쇄
경남 합천군은 사회복지업무를 수행하는 공무원들의 안전대책으로 '휴대용 비상벨'을 지원했다고 14일 밝혔다.

▲ 합천군 사회복지업무 담당자에게 지원되는 '휴대용 비상벨'. [합천군 제공]

'휴대용 비상벨'은 사회복지담당 공무원이 복지 민원에 대한 가정방문 상담 시 각종 위험 상황에 노출되는 경우를 대비해 간편하게 112나 지인에게 도움을 요청할 수 있는 구조요청 기기다.

위급 상황 시 비상벨의 커버를 당기면 경보음 발생과 함께 사전 등록된 지인과 112 문자서비스센터로 위급 상황 문자가 보내진다. 

합천군은 지난 9월부터는 사회복지담당 공무원이 개인정보 노출 없이 민원인과 안심하고 통화할 수 있는 '모바일 안심번호 서비스'를 도입해 운영 중이다. 

박은숙 주민복지과장은 "사회복지업무를 수행하는 담당 공무원들의 안전한 근무환경 구축으로 주민들에게 적극적인 대민 행정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UPI뉴스 / 김도형 기자 ehgud0226@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