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교육청 코로나19 학습 결손 학생 지원

전주식 / 기사승인 : 2021-11-25 14:01:19
  • UPI뉴스 페이스북 공유하기UPI뉴스 페이스북 공유하기
  • UPI뉴스 트위터 공유하기UPI뉴스 트위터 공유하기
  • UPI뉴스 Pinterest 공유하기UPI뉴스 Pinterest 공유하기
  • UPI뉴스 네이버밴드 공유하기UPI뉴스 네이버 공유하기
  • UPI뉴스 네이버 공유하기UPI뉴스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
  • +
  • 인쇄
562개교에 특별수업
경북교육청은 학생의 수준·희망에 따라 학생 맞춤형으로 교과별 보충 수업을 제공, 코로나19로 인한 모든 학생의 학습결손 해소에 나섰다고 25일 밝혔다.

▲ 교사들이 코로나19로 학습 기회가 줄어든 학생들에게 맞춤형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경북교육청 제공]

교육청은 코로나19로 인한 학습, 심리·정서 등 결손을 적극적으로 극복하고 학교가 일상을 되찾기 위한 종합적인 '교육회복' 대책을 지난 9월에 발표하고 추진해 오고 있다.

이에 따라 교육회복을 위한 국가시책사업 특별교부금 122억 원중 104억 원을 집중 투입해 학습결손 해소를 위한 교과보충 집중 프로그램인 '우리 반 희망 사다리 교실'을 초·중·고 562교 5542학급에 운영하고 있다.

'우리 반 희망 사다리 교실'은 학습결손 회복을 위해 교사의 자발적인 참여를 기반으로 하며 기초학습이 부족한 학생뿐만 아니라 학습보충을 희망하는 모든 학생을 포함하여 운영한다.

프로그램 운영 시 교과보충과 함께 창의적 체험활동, 사회성 결손 회복지원 프로그램과 연계하여 운영할 수 있도록해 학생의 학습뿐 아니라 정서, 심리까지 보듬어주고 있다.

'우리 반 희망 사다리 교실'은 학생 수준 및 수요를 반영해 학생 맞춤형으로 운영하고 있는데 학생 수준 등을 고려해 소규모(3-5명), 중규모(10명 내외 등) 등 다양하게 구성하며 집중 지원이 필요한 학생이 있는 경우 1:1 편성도 가능하다.

교육청은 앞으로도 코로나19로 인한 학생 결손영역별 맞춤형 해소를 위한 집중 지원을 위해 수능 이후와 겨울 방학을 활용한 '더(THE) 디딤 캠프', 사회성 결손 회복 지원을 위한 '우리 모두 다함께', 동식물과 함께하는 심리·정서 안정 지원 프로그램도 내년 2월까지 지속적으로 운영할 방침이다.

UPI뉴스 / 전주식 기자 jschun@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