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유공사, 곡성 석유비축기지서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박동욱 / 기사승인 : 2021-11-25 15:52:19
  • UPI뉴스 페이스북 공유하기UPI뉴스 페이스북 공유하기
  • UPI뉴스 트위터 공유하기UPI뉴스 트위터 공유하기
  • UPI뉴스 Pinterest 공유하기UPI뉴스 Pinterest 공유하기
  • UPI뉴스 네이버밴드 공유하기UPI뉴스 네이버 공유하기
  • UPI뉴스 네이버 공유하기UPI뉴스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
  • +
  • 인쇄
한국석유공사는 25일 오후 곡성 석유비축기지에서 '2021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했다.

▲ 석유공사 임직원들이 2021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하고 있는 모습. [한국석유공사 제공]

이번 훈련은 장기간 호우로 곡성 비축기지 내 산사태가 발생, 시설이 손상되고 누유 및 수질오염으로 이어지는 복합적 재난상황을 가정해 실시됐다.

훈련에 참여한 산업통상자원부, 석유공사, 곡성군은 각 기관의 비상대응기구별 업무 수행능력과 현장대응 매뉴얼의 보완 및 개선 사항을 집중 점검했다.

김동섭 사장은 "우리나라 에너지안보를 책임지는 석유공사의 최우선 가치는 다름 아닌 안전"이라며 "석유 비축기지 안전관리체계의 철저한 점검 및 개선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총평했다.

한편, 석유공사는 전년도 행정안전부 주관 국가핵심기반 재난관리평가에서 최우수 단체로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

올해는 고용노동부 주관 공공기관 안전활동 수준평가와 기획재정부 주관 공공기관 안전관리 등급제에서 공공기관 중 최고등급을 획득하는 등 재난대응 및 안전관리의 우수성을 널리 인정받고 있다.

▲ 김동섭 석유공사 사장이 25일 곡성 석유비축기지에서 임원들과 함께 재난대응 훈련을 지휘하고 있는 모습. [석유공사 제공]

UPI뉴스 / 박동욱 기자 pku24@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