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안서 부스터샷 맞은 70대 '확진'…경남 추가접종 첫 돌파감염

김도형 / 기사승인 : 2021-11-26 10:47:38
  • UPI뉴스 페이스북 공유하기UPI뉴스 페이스북 공유하기
  • UPI뉴스 트위터 공유하기UPI뉴스 트위터 공유하기
  • UPI뉴스 Pinterest 공유하기UPI뉴스 Pinterest 공유하기
  • UPI뉴스 네이버밴드 공유하기UPI뉴스 네이버 공유하기
  • UPI뉴스 네이버 공유하기UPI뉴스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
  • +
  • 인쇄
방역당국 "기저질환 환자, 면역력 저하되면서 감염 추정"
경남 함양군지역에서 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한 가운데 추가접종(부스터샷)까지 맞은 70대 남성이 확진됐다. 

▲ 백신 접종 완료자에게 추가 접종을 하는 이른바 '부스터샷' 접종이 시작된 10월 12일 오전 서울 송파구 예방접종센터에서 의료진이 백신을 접종하고 있다. [뉴시스]

26일 경남도 등에 따르면 함안에 사는 70대가 최근 중학생 23명이 연쇄 감염된 것과 관련, 진단검사를 받았다가 양성판정을 받았다. 

그는 지난 5월과 8월에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접종을 마치고, 이번 달에 화이자 백신을 추가 접종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남에서 1·2차 백신에 이어 추가접종까지 맞은 도민이 '돌파 감염'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경남도 방역당국은 "기저질환이 있는 환자가 면역력이 저하되면서 감염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UPI뉴스 / 김도형 기자 ehgud0226@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