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I뉴스 등 15개 언론사 네이버 스탠드 제휴 통과

오다인 기자 / 기사승인 : 2019-08-12 17:32:01
  • -
  • +
  • 인쇄
네이버 카카오 뉴스제휴평가위 올 상반기 평가 결과 발표
뉴스콘텐츠는 2개 매체, 뉴스검색 제휴는 77개 매체 통과

올 상반기 네이버·카카오 뉴스제휴 평가에서 뉴스콘텐츠(CP)는 2개 매체, 뉴스스탠드는 UPI뉴스를 비롯한 15개 매체가 각각 최종 심사를 통과했다.  

네이버와 카카오의 뉴스 제휴 심사를 담당하는 '네이버·카카오 뉴스제휴평가위원회 심의위원회'는 12일 2019년 상반기 뉴스 제휴 평가 결과를 발표하면서 지난 9일 전원회의를 통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심의위원회는 매체와의 제휴 규정에 따라 기사 생산량, 자체 기사 비율, 윤리적 실천 의지의 '정량 평가'(20%)와 저널리즘 품질 요소, 윤리적 요소, 이용자 요소 등이 포함된 '정성 평가'(80%)로 평가를 진행한다.


평가에는 매체당 무작위로 배정된 평가위원이 최소 9명씩 참여한다. 위원들의 평가점수 중 최고점수와 최저점수를 제외한 평균 점수가 뉴스콘텐츠 제휴 80점, 뉴스스탠드 제휴 70점, 뉴스검색 제휴 60점 이상이면 통과다.

심의위원회는 지난 4월 15일부터 2주간 뉴스콘텐츠, 뉴스스탠드, 뉴스검색 제휴를 원하는 매체의 제휴 신청을 받았다. 뉴스콘텐츠와 뉴스스탠드 제휴는 네이버 119개(콘텐츠 81개, 스탠드 70개, 중복 32개)와 카카오 88개로 총 148개(중복 59개) 매체가 신청했다.

이후 심의위원회는 정량 평가를 통과한 84개(네이버 72개, 카카오 66개, 중복 55개) 매체를 대상으로 지난 5월 10일부터 약 두달간 정성 평가를 진행했다. 그 결과 뉴스콘텐츠 2개, 뉴스스탠드 15개 매체가 평과를 통과했다. 최초 신청 기준 통과 비율은 11.49%다.

뉴스검색 제휴는 총 551개(네이버 484개, 카카오 352개, 중복 285개) 매체가 신청했다. 정량 평가를 통과한 433개(네이버 389개, 카카오 283개, 중복 239개) 매체를 대상으로 정성 평가를 진행한 결과 총 77개(네이버 70개, 카카오 56개, 중복 49개) 매체가 평가를 통과했다. 최초 신청 기준으로 통과 비율은 13.97%다.

카테고리 변경은 총 33개 매체가 신청했다. 정량 평가를 통과한 27개 매체를 대상으로 정성 평가를 진행해 총 10개(네이버 뉴스검색 5개, 카카오 뉴스검색 7개, 중복 2개) 매체가 평가를 통과했다.

누적벌점 초과한 매체 5곳, '계약 해지'

이와 함께 심의위원회는 지난해 3월부터 올해 2월까지 부정행위로 인해 부과받은 누적벌점이 총 6점 이상인 5개(네이버 5개, 카카오 1개, 중복 1개) 매체를 대상으로 재평가를 실시했다. 그 결과 총 5개 매체(네이버 5개, 카카오 1개, 중복 1개)가 계약 해지됐다.

올 상반기 뉴스콘텐츠 제휴 심사에서 탈락한 매체의 최종 평가 점수가 탈락한 매체 기준 상위 10%에 해당하고 75점 이상인 경우에는 올 하반기 뉴스콘텐츠 제휴 심사에 연이어 신청할 수 있다. 이 경우 해당되는 매체명과 최종 점수는 별도로 공개하지 않으며, 뉴스제휴평가위가 각 포털사를 통해 해당 매체에 개별 안내한다. 이번 심사에서는 네이버 7개, 카카오 6개 매체가 대상이다.

뉴스 제휴를 위해 제출된 자료에 의도적인 허위 사실이 발견되면 당해 회차에 해당 매체의 신청은 무효 처리된다. 심의위원회는 지난해 하반기 제휴 평가를 통과한 두 매체가 당시 제출한 자료에 허위 사실을 기재했다는 의혹이 제기됨에 따라 확인과 검증을 거쳐 두 매체의 제휴 신청을 무효 처리했다.

임장원 심의위원회 위원장은 "저널리즘 윤리에 대한 사회적 요구와 기대수준이 높아지면서 신규 제휴 평가와 재평가 모두에서 윤리적 요소에 대한 심의위원들의 평가가 엄정해지고 있다"면서 "자체 기사 목록 등 제휴 심사 자료에 대해서는 허위 기재 여부를 가리는 사전·사후 검증을 강화해 제휴 평가의 공정성과 신뢰도를 더 높이겠다"고 말했다.

4개 TF 팀 가동…투명성 강화·벌점 체계 조정·신종광고 제재 등 논의

심의위원회는 지난 5월부터 △ 제휴 평가 결과에 대한 투명성 강화 TF △ 제3자 기사 전송 및 로봇 기사 TF △ 비율 기반 벌점 규정 개정 TF △ 신종 광고 TF를 운영하면서 규정과 제도 개선을 진행해 왔다.

제휴 평가 결과에 대한 투명성 강화 TF는 평가 결과 안내 방식을 개선할 예정이며, 제3자 기사 전송 및 로봇 기사 TF는 기사를 대리 전송하는 행위 주체에 대해 명확히 정의하고 이에 대한 처리 방식을 마련할 예정이다.

비율 기반 벌점 규정 개정 TF에서는 벌점 체계의 일관성을 확보하고 비율 기반 벌점 체계를 악용해 추천 검색어 또는 특정 키워드를 남용하는 기사를 제재하는 방안을 논의한다.

신종 광고 TF에서는 기사에서 '뒤로가기' 버튼을 누르면 기사 화면 이전의 검색화면으로 이동하는 대신 광고 화면이 뜨는 이른바 '백버튼 광고'를 포함해 현행 규정으로 제재가 어려운 신종·변종 광고 및 광고성 기사에 대한 처리 방안을 마련할 예정이다.

지역 매체 3개사 모바일 CP 지위 확인…혜택 여부 논의중

심의위원회는 지난 5월 네이버 PC 콘텐츠 제휴만 돼 있는 지역 매체 3개사(강원일보, 매일신문, 부산일보)의 콘텐츠 제휴 지위에 대한 확인 요청을 받았다.


이에 대해 심의위원회는 네이버·카카오 뉴스 제휴 및 제재 심사 규정상 콘텐츠 제휴사의 지위를 PC와 모바일로 나누고 있지 않기 때문에 지역지 3개사를 콘텐츠 제휴사로 판단하고 지역지 3개사의 네이버 모바일 서비스는 네이버 계약과 관련된 사항이라고 결정한 바 있다.


네이버는 심의위원회의 판단을 존중해 강원일보, 매일신문, 부산일보와 모바일 추가 계약을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또 심의위원회는 최근 지역 언론과 관련한 단체들이 지역 균형 발전과 지역 주민의 알권리 보장 차원에서 콘텐츠 제휴 평가시 일정한 역량을 갖춘 지역 매체들에 대해 가점 등의 혜택을 부여해달라고 요청한 것과 관련해 현재 의견수렴과 논의를 진행하고 있다고 부연했다.


UPI뉴스 / 오다인 기자 odi@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인물

+

만평

+

스포츠

+

'회색 머리' 류현진, 뉴욕 메츠 상대로 7이닝 무실점 호투

류현진이 뉴욕 메츠와의 경기에서 7이닝 무실점을 기록하며 최근 부진을 떨쳐냈다.류현진은 15일(한국시간) 미국 뉴욕 시티필드에서 열린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뉴욕 메츠와의 방문 경기에 선발 등판해 7이닝 동안 안타 2개를 허용하고, 볼넷 없이 삼진 6개를 잡아 무실점으로 역투했다. 이번 경기를 통해 류현진은 평균자책점(ERA)을 2.45에서 2.3...

'MOM 손흥민' 토트넘, 크리스탈 팰리스에 4-0 대승

토트넘 홋스퍼가 손흥민의 대활약에 힘입어 크리스탈 팰리스를 4-0으로 압도했다.​토트넘은 14일 밤 11시(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5라운드에서 크리스탈 팰리스를 상대로 4-0으로 승리해 승점 3점을 챙겼다.이로써 시즌 초반 리그 중위권에 있던 토트넘은 승점 8점으로 3위로 반...

'손흥민 멀티골' 토트넘, 크리스탈 팰리스에 4-0 리드 [전반종료...

손흥민의 멀티골에 힘입어 토트넘 홋스퍼가 크리스탈 팰리스를 4-0로 리드했다.​토트넘은 14일 밤 11시(한국시간) 잉글랜드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5라운드에서크리스탈 팰리스를 상대로 전반전부터 4-0으로 앞섰다.이날 손흥민은 시즌 마수걸이골과 2호골까지 성공시켜며 득점포를 가동했다. 선제골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