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지원 조정석 염문설 해명, "1년에 한두 번 인사하는 관계"

이유리 / 기사승인 : 2018-10-19 15:12:33
  • -
  • +
  • 인쇄

▲ [양지원 인스타그램 캡처]

 

그룹 스피카 출신 양지원이 배우 조정석과의 염문설에 대해 해명했다. 


양지원은 지난 18일 복수의 매체를 통해 "지라시에 담긴 내용은 사실이 아니다. 소설 같은 이야기에 어처구니가 없다"고 전했다.


이어 "1년에 한두 번 인사하는 관계"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만남은 물론 둘만의 사적인 통화나 문자 한 통 없었다"라고 강조했다.


또 "조정석 오빠는 이미 결혼까지 하신 분이다. 나 역시 남자 친구와 교제 중인데 이러한 루머가 돌아서 안타깝고 속상하다"며 "거론된 사람의 피해가 크다. 유포자에게 엄벌이 내려져 다시는 비슷한 일이 일어나지 않았으면 좋겠다"라고 덧붙였다.

 

UPI뉴스 / 이유리 기자 lyl@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2021. 5. 14. 0시 기준
130380
1893
1203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