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자물가지수, 전년 대비 1.5%↑

남경식 / 기사승인 : 2018-12-31 11:23:24
  • -
  • +
  • 인쇄
기재부, "전년 대비 오름폭 0.4%p 감소…물가안정 흐름 유지"

올해 소비자물가가 지난해에 비해 1.5% 상승한 것으로 조사됐다.

31일 통계청은 '2018년 12월 소비자물가 동향'을 발표하고, 12월 소비자물가지수가 전년 동월 대비 1.3% 올랐다고 밝혔다.
 

▲ 올해 소비자물가지수가 지난해에 비해 1.5% 상승한 것으로 조사됐다.[통계청 제공]

신선식품지수가 전년 동월 대비 6.6%로 가장 많이 올랐다. 세부품목별 상승률은 신선과실 11.1%, 신선채소 5.5%, 신선어개(생선과 조개류) 1.3%였다.

이외에도 전년 동월 대비 농산물및석유류제외지수는 1.3%, 식료품및에너지제외지수는 1.1%, 생활물가지수는 1.3% 올랐다.

품목성질별로 보면 전년 동월 대비 농축수산물 5.2%, 전기·수도·가스 1.4%, 공업제품 0.1% 상승했다.

2018년 연간 소비자물가지수는 전년 대비 1.5% 올랐다.

주요 지수를 보면 농산물및석유류제외지수 1.2%, 식료품및에너지제외지수 1.2%, 생활물가지수 1.6%, 신선식품지수 3.6%씩 증가했다.

품목성질별로는 농축수산물이 농산물 및 수산물이 올라 3.7% 상승, 공업제품이 석유류 상승으로 1.3% 상승, 전기·수도·가스가 도시가스 및 전기료 영향으로 2.9% 하락했다.

기획재정부는 "올해 소비자물가는 1.5% 상승하며 전년 대비 오름폭이 0.4%p 감소해 물가안정 흐름 유지했다"며 "물가관계차관회의 등을 통해 가격강세 품목에 대한 물가안정노력을 지속하겠다"고 밝혔다.

 

UPI뉴스 / 남경식 기자 ngs@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2021. 5. 14. 0시 기준
130380
1893
1203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