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대전공장 폭발 사고로 3명 숨져

장기현 / 기사승인 : 2019-02-14 10:42:43
  • -
  • +
  • 인쇄
소방당국 "로켓 추진체 연료 폭발 추정"

화약과 폭약 등을 취급하는 한화 대전공장에서 폭발 사고가 발생해 노동자 3명이 숨졌다.
 

▲ 지난해 5월 29일 대전 유성구 외삼동 한화 대전공장 51동 충전공실 에서 폭발사고가 발생해 소방차와 구급차가 현장을 빠져나가고 있다. [뉴시스]

14일 오전 8시42분께 대전 유성구 외삼동 한화 대전공장에서 강한 폭발과 함께 화재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조립동 직원 2명과 품질검사 직원 1명이 숨졌다. 부상자는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다.

소방당국은 로켓 추진체 연료가 폭발하면서 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소방차 40여대를 동원해 진화작업을 벌였고, 불은 오전 9시27분께 모두 꺼졌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정확한 경위 및 폭발 원인은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화 대전공장은 화약 등을 취급하는 곳으로, 지난해 5월에도 한 차례 폭발 사고가 발생해 2명이 숨지고 5명이 다친 바 있다.

 

UPI뉴스 / 장기현 기자 jkh@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2021. 5. 14. 0시 기준
130380
1893
1203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