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장심사 마친 승리, 포승줄 묶인 채 호송차로

정병혁 / 기사승인 : 2019-05-14 13:52:14
  • -
  • +
  • 인쇄

 

해외 투자자 성매매 알선, 버닝썬 자금 횡령 등 혐의를 받는 가수 빅뱅 전 멤버 승리가 14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 영장실질심사(구속 전 피의자 심문)을 마친 뒤 포승줄에 묶인 채 호송차에 오르고 있다.

 

 

 

 

 

 

 

 

 

 

UPI뉴스 / 정병혁 기자 jbh@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핫이슈

만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