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의락, 대구 경제부시장직 수락…"대구현실 외면 못 해"

장기현 / 기사승인 : 2020-06-26 09:58:29
  • -
  • +
  • 인쇄
"개인미래 셈하는 건 사치…혼신의 힘 다하겠다"
더불어민주당 홍의락 전 의원이 26일 권영진 대구시장으로부터 제의받은 경제부시장직을 수락했다.

▲ 더불어민주당 홍의락 전 의원이 26일 대구시 경제부시장직을 수락했다. 사진은 지난해 10월 11일 전남 나주 한국전력공사 본사에서 열린 국정감사에서 질의하고 있는 홍 전 의원. [뉴시스]

홍 전 의원은 이날 오전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저를 내려놓으려 한다. 저로 인해 시민들이 위로받고 용기를 얻고 희망을 가질 수 있다면 그렇게 하겠다"며 대구시 경제부시장직 수락을 공식화했다.

그는 "망설이고 또 망설였다"면서도 "대구가 처한 현실을 외면할 수 없었다. 개인의 미래를 셈하는 여유는 사치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언급했다.

이어 "할 말은 하겠다. 혼신의 힘을 다 하겠다"며 "이런 기회와 한 달여 이상을 참고 기다려 준 권 시장께 다시 한번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홍 전 의원은 미래통합당 소속 시장 아래 민주당 출신의 첫 경제부시장 기용 사례의 주인공이 됐다. 다만 대구시 경제부시장직을 수락함에 따라 일시적으로 당적을 포기해야 한다.

대구시 정기 인사가 오는 7월 1일로 예정돼 있어, 홍 전 의원은 다음달 20일 열릴 대구시와 민주당 간 예산정책협의회에도 민주당이 아닌 대구시 대표로 나서게 된다.

UPI뉴스 / 장기현 기자 jkh@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2021. 5. 7. 0시 기준
126044
1860
1160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