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현과 '시간' 출연한 서현, SNS에 "좋은 일만 생기길"

김지원 / 기사승인 : 2021-04-15 10:32:27
  • -
  • +
  • 인쇄
김정현의 드라마 '시간' 촬영 당시 하차 논란이 불거진 가운데 상대 배우였던 서현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근황을 공개했다.

▲ 서현이 근황을 전했다. [서현 SNS]

서현은 14일 자신의 SNS에 "모두에게 좋은 일만 생기기를. Have a wonderful day(좋은 하루 보내세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지난 12일 연예 매체 디스패치는 2018년 '시간' 촬영 때 김정현이 당시 여자친구였던 서예지로부터 지시를 받아 극 중 스킨십 장면을 일방적으로 거부했다고 보도했다.

아울러 김정현의 태도 논란 당시 서현이 마음고생을 했다는 이야기가 제보됐다. 이에 누리꾼들은 서현을 향해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김정현과 서예지를 향한 비난도 가중됐다. 결국 서현은 SNS 댓글 기능을 제한하기도 했다.

UPI뉴스 / 김지원 기자 kjw@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2021. 5. 11. 0시 기준
128283
1879
1187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