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통닭거리' 음식문화거리 지정

문영호 / 기사승인 : 2021-06-16 14:51:18
  • -
  • +
  • 인쇄
수원시, 음식문화거리 7곳 지정·운영
경기 수원시가 '음식문화거리 심의위원회'를 서면으로 열고 '수원통닭거리'와 '천천먹거리촌' 등 2곳을 '음식문화거리'로 추가 지정했다고 16일 밝혔다.

▲ 수원시 음식문화거리로 지정된 '수원통닭거리' [수원시 제공]

시는 음식문화거리로 지정된 수원통닭거리와 천천먹거리촌을 대상으로 12월까지 안내판 설치, 음식문화 개선사업, 홍보 등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음식문화거리 심의위원회는 △음식점 30개 이상 집단화 △자치기구 구성 운영 △상인회 등록 음식점 수 30개 이상 △음식문화거리 신청·사업비 자부담 동의 여부 △거리 환경 △거리 역사성 △음식문화거리 활성화 계획 적정성 등을 평가해 음식문화거리를 지정한다.

시는 지난해 12월 장안문거북시장길, 파장천맛고을, 반딧불이 연무시장 낭만거리, 수원 금곡동 어울림상가 음식문화거리, 화성행궁 맛촌거리 등 5개소를 음식문화거리로 지정한 바 있다.

이번에 2곳을 추가로 지정해 수원시 음식문화거리는 모두 7곳이 됐다.

시 관계자는 "음식문화거리 지정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한 지역경제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특색있는 음식문화거리가 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UPI뉴스 / 문영호 기자 sonanom@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2021. 7. 26. 0시 기준
190166
2077
1673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