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위키드', 옥주현 컨디션 난조 공연 사과…"전액환불"

김지원 / 기사승인 : 2021-06-18 14:14:38
  • -
  • +
  • 인쇄
뮤지컬 '위키드' 측이 옥주현의 컨디션 난조로 공연이 원활하지 못한 데 사과하고 전액 환불을 약속했다.

▲ 옥주현이 지난 2월23일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신한카드홀에서 열린 뮤지컬 위키드 배우 공동 인터뷰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옥주현은 엘파바 역으로 열연 중이다. [뉴시스]

'위키드' 프로덕션은 18일 공식 인스타그램에 "전일인 17일 공연의 2막에서 '엘파바' 역의 옥주현 배우의 갑작스러운 컨디션 난조로 공연이 원활하지 못했던 점 깊이 사과드린다"고 사과했다.

이어 "해당 공연은 별도의 수수료 없이 예매하신 예매처를 통해 순차적으로 전액 환불 처리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소중한 시간을 내어 주신 관객분들께 감사드리며, 배우의 조속한 회복에 만전을 기하여 마지막 남은 약 일주일간의 공연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옥주현은 지난 17일 부산 남구 드림씨어터에서 뮤지컬 '위키드' 공연 중 갑작스럽게 목에 이상이 생기면서 무대를 제대로 소화하지 못했다.

이후 옥주현은 무대를 마친 후 "목 상태에 이상이 생겼다. 좋은 공연을 보여드리지 못해 죄송하다"며 관객들에게 고개 숙여 사과한 것으로 전해졌다.

UPI뉴스 / 김지원 기자 kjw@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2021. 7. 25. 0시 기준
188848
2073
1663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