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금융지주 등 대구시 호국보훈대상

전주식 / 기사승인 : 2021-10-14 09:46:02
  • UPI뉴스 페이스북 공유하기UPI뉴스 페이스북 공유하기
  • UPI뉴스 트위터 공유하기UPI뉴스 트위터 공유하기
  • UPI뉴스 Pinterest 공유하기UPI뉴스 Pinterest 공유하기
  • UPI뉴스 네이버밴드 공유하기UPI뉴스 네이버 공유하기
  • UPI뉴스 네이버 공유하기UPI뉴스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
  • +
  • 인쇄
독립부문 장병하, 호국보문 변영하 수상

대구시는 제1회 호국보훈대상 수상자로 독립 부문에 장병하 씨, 호국 부문에 변영도 씨, 단체 부문 DGB 금융지주를 선정했다.

14일 대구시에 따르면 올해 처음으로 실시하는 시 호국보훈대상은 국가를 위해 희생·헌신하고 나라사랑 정신을 기리는 일에 타의 모범이 되거나 따뜻한 보훈문화 확산에 공헌이 큰 개인이나 단체를 발굴해 수상하는 상이다.

지난 4월 20일부터 5월 14일까지 약 25일간 관련 기관 및 단체로부터 수상후보자 추천을 받아 공모 및 추천을 통해 구성한 공적심사위원회의 엄정한 심사를 거쳐 독립부문 1명, 호국부문 1명, 단체부문 1개 단체를 각각 선정했다.

독립 부문 수상자인 장병하(94·달서구 거주) 씨는 생존 애국지사로일제강점기 대한독립회복연구단을 구성해 일제의 후방을 교란시키려는 거사를 추진하다 일제의 감시망에 포착돼 옥고를 치렀다.

▲ 장병하 씨 [대구시 제공]


또 조국의 광복 이후 48여 년간 평생을 교직에 종사하며 어린이들에게 살아있고 깨어있는 역사를 교육했으며, 초대 광복회 이사로서 광복회 월보제작, 광복회관 신축에 앞장서 광복회 발전 및 나아가 대구독립운동사 발전에 기여한 점을 높게 평가받았다.

호국 부문 수상자인 변영도(90·달서구 거주) 씨는 학도병으로 6.25전쟁에 참전해 금화지구 저격능선탈환작전에 참여했고, 공로를 인정받아 화랑무공훈장을 수훈받았다.

▲ 변영도 씨 [대구시 제공]


전쟁기념관과 국방부 사료를 수집해 전후세대 국가관 확립과 안보의식고취에 도움이 되는 화보를 발간하는 등 나라사랑정신함양에 기여한 바가 크다.

단체 부문 수상자인 DGB금융지주는 계열사를 통한 보훈가족 전용창구 운영, 취약계층 보훈가족을 위한 물품전달 등 직접 나눔을 위한 봉사활동에 참여해 보훈가족들의 감사함을 되새길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으며 대학봉사단 영천 호국원 방문 봉사활동, 지역중학생을 대상으로 한 보훈캠프를 실시해 청소년들의 올바른 역사관 형성 및 애국심 증진에 기여한 바가 인정됐다.

▲DGB금융지주 CI [DGB 금융지주 제공]


시상은 다음달 17일 문화예술회관에서 개최되는 제82회 순국선열의 날 기념행사에서 실시된다.

UPI뉴스 / 전주식 기자 jschun@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