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비치 호텔, 부산 진출…해운대 우체국수련원, 4성급 호텔 변신

이종화 / 기사승인 : 2021-10-22 17:12:40
  • UPI뉴스 페이스북 공유하기UPI뉴스 페이스북 공유하기
  • UPI뉴스 트위터 공유하기UPI뉴스 트위터 공유하기
  • UPI뉴스 Pinterest 공유하기UPI뉴스 Pinterest 공유하기
  • UPI뉴스 네이버밴드 공유하기UPI뉴스 네이버 공유하기
  • UPI뉴스 네이버 공유하기UPI뉴스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
  • +
  • 인쇄
해비치 호텔앤드리조트, 우정사업본부와 특급호텔 개발 업무협약
제주 해비치호텔과 화성 롤링힐스 호텔을 운영중인 현대차그룹 계열의 해비치가 부산에 진출한다.

▲ 해비치 호텔앤드리조트 본사에서 22일 해비치 김민수 대표이사(오른쪽)와 우정사업본부 박인환 보험사업단장이 참석한 가운데 '해운대 호텔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해비치 호텔앤드리조트 제공]

해비치 호텔앤드리조트(대표 김민수)가 22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본부장 박종석)와 '해운대 호텔 개발을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우정사업본부가 노후된 부산 해운대 수련원의 사업성 검토를 거쳐 관광 호텔로 개발하기로 하면서, 경쟁 입찰을 거쳐 해비치 호텔앤드리조트가 호스피탈리티 솔루션을 제시할 책임임차운영사로 선정됐다.

해비치는 국내외 특급 호텔과 비즈니스 호텔, 골프장, 외식 사업을 비롯한 오피스빌딩 서비스 위탁 사업 등을 운영하는 호스피탈리티 전문기업으로, 부산 해운대 수련원 부지 호텔 사업의 개발부터 설계, 시공 등에 참여하고 위탁 운영에 나선다.

이 부지에는 지하 3층~지상 26층, 260여 객실 규모의 호텔이 2026년 완공될 계획이며, 해비치가 새롭게 선보이는 라이프스타일 호텔 브랜드가 들어설 예정이다.

한편, 해비치는 우정사업본부가 호텔 개발을 위해 손잡은 첫 민간기업으로, 국제관광도시 부산에서 해비치만의 역량을 담은 호텔 사업을 통해 수익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UPI뉴스 / 이종화 기자 alex@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