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세 번째 대선 출마 결심…31일 공식 선언할 듯

곽미령 / 기사승인 : 2021-10-24 14:45:08
  • UPI뉴스 페이스북 공유하기UPI뉴스 페이스북 공유하기
  • UPI뉴스 트위터 공유하기UPI뉴스 트위터 공유하기
  • UPI뉴스 Pinterest 공유하기UPI뉴스 Pinterest 공유하기
  • UPI뉴스 네이버밴드 공유하기UPI뉴스 네이버 공유하기
  • UPI뉴스 네이버 공유하기UPI뉴스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
  • +
  • 인쇄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대선 출마 결심을 사실상 굳히고 출마선언 시점을 조율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지난 21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뉴시스]

정치권은 오는 31일 안 대표가 대선 출마 선언을 할 가능성을 높게 점치고 있다.

안 대표는 오는 25일 전남 영광군의 원전을 방문, 문재인 정부의 탈원전 정책을 정조준해 비판할 것으로 전해졌다. 호남을 시작으로 지역을 다니며 중도층을 겨냥한 미래 비전과 정책 대안을 제시할 예정이다.

안 대표가 대권 도전을 공식화하면 이번이 세 번째 도전이다. 2012년 무소속으로서 민주당 문재인 후보와 단일화를 추진하다가 중도 하차했고, 2017년에는 국민의당 후보로 출마해 21.41% 득표율로 3위를 기록한 바 있다.

안 대표가 출마를 선언하면 이번 대선은 민주당, 국민의힘, 정의당, 국민의당 후보 간의 '4자 구도'가 될 것으로 보인다. 여기에 창당을 공식화한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까지 가세하면 그 이상의 다자 구도가 된다.

안 대표의 경우 제3지대와의 연합이나 국민의힘과의 후보 단일화 여부가 주요 관심사로 떠오를 전망이다. 이 과정에서의 주요 변수는 안 대표의 지지율이 될 것으로 보인다.

UPI뉴스 / 곽미령 기자 ayms7@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