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정 경기도교육감, "과대․과밀학급 해소 가장 중대한 과제"

김영석 / 기사승인 : 2021-11-29 20:45:19
  • UPI뉴스 페이스북 공유하기UPI뉴스 페이스북 공유하기
  • UPI뉴스 트위터 공유하기UPI뉴스 트위터 공유하기
  • UPI뉴스 Pinterest 공유하기UPI뉴스 Pinterest 공유하기
  • UPI뉴스 네이버밴드 공유하기UPI뉴스 네이버 공유하기
  • UPI뉴스 네이버 공유하기UPI뉴스 네이버밴드 공유하기
  • -
  • +
  • 인쇄
국회 과대·과밀학급 해소방안 마련 위한 정책 토론회서
경기도교육청은 29일 국회의사당에서 학급당 학생 수 감축과 과대·과밀학급 해소방안 마련을 위한 정책 토론회를 국회교육문화포럼(대표의원 안민석, 최강욱)과 공동 개최했다.

▲이재정 경기도교육감(가운데)이 29일 국회서 열린 과대·과밀학급 해소방안 마련을 위한 정책 토론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경기도교육청 제공]

이번 토론회는 2학기 전면등교로 학내 거리두기 필요성이 높아지고, 신도시 중심으로 과대·과밀학급이 늘어나는 상황에서 실효성 있는 과대·과밀학급 해소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했다.

토론회에는 이재정 경기도교육감과 안민석 국회의원, 강민정 국회의원, 전희영 전교조 위원장, 교육부 관계자 등이 참석했으며, 성기선 전 한국교육과정평가원장이 좌장을 맡았다.

이 교육감은 이 자리에서 "경기도교육청의 가장 시급하고 중대한 과제가 과대학교, 과밀학급 해소에 있으며 오늘 이 토론이 하나의 출발점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오늘 토론회에서 과대학교와 과밀학급 문제를 집중 토론하지만, 학생 수가 줄어드는 지역과 학교의 문제도 깊이 생각해서 앞으로 논의를 해야 할 것"이라며, "경기도교육청은 학급당 학생 수를 20명으로 감축하는 구조의 교육학적 해석과 교육 효과 등을 연구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과대·과밀학급 현황 △과대·과밀학급 관련 주요 사례(경기도) △과대·과밀학급에 따른 문제점 △과대·과밀학급 적용 기준 개선 필요성 △교원 확충을 위한 중장기 대책을 논의했다.

토론회 영상은 도교육청 공식 유튜브 채널 경기도교육청TV를 통해 다시 볼 수 있다.

UPI뉴스 / 김영석 기자 lovetupa@upinews.kr

[저작권자ⓒ UPI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핫이슈

+